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유아인·임수정의 '시카고 타자기' 1%대로 추락

(서울=연합뉴스) 윤고은 기자 = '시카고 타자기'의 시청률이 결국 1%대로 추락했다.

tvN은 지난 21일 밤 8시 방송된 금토드라마 '시카고 타자기' 5회의 시청률이 1.9%를 기록했다고 22일 밝혔다. 순간 최고 시청률은 3.1%로 나타났다.

1~4회 2%대의 시청률을 기록했던 '시카고 타자기'는 5회에서 반등을 노렸으나 오히려 더 떨어지고 말았다.

tvN은 이날 5회 방송에 앞서 3~4회를 요약한 70분 하이라이트 영상도 편성했지만 추락하는 시청률을 막지 못했다.

'시카고 타자기'는 톱스타 유아인과 임수정이 주연을 맡고 '킬미 힐미'의 진수완 작가가 대본을 써 제작단계에서 기대를 모았다.

하지만 뚜껑을 열자 산만한 구성, 배우들의 연기 불협화음 등 여러 가지 문제가 노출되면서 시청자들을 사로잡지 못했다. 특히 전생과 현생을 오가는 시간 이동 콘셉트는 식상함마저 안겨주고 있다.

제작진은 5회부터 인물 간 관계가 정돈되면서 이야기가 탄력을 받을 것이라 예고했지만, 별반 달라진 것을 보여주지 못했다.

prett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4/22 10:12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