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케이타니, 여자마라톤 역대 2위 기록…2시간17분01초

케이타니, 런던 마라톤 우승
케이타니, 런던 마라톤 우승(런던 AP=연합뉴스) 케냐의 마리 케이타니가 24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에서 열린 2017년 런던 마라톤 여자부 경기에서 2시간17분01초에 결승선을 통과하고 있다. 여자부 역대 2위 기록이다.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마리 케이타니(35·케냐)가 역대 여자 마라톤 2위 기록으로 2017년 런던 마라톤 정상에 올랐다.

케이타니는 23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에서 열린 런던 마라톤 여자부 경기, 42.195㎞를 2시간17분01초에 달려 2시간17분56초를 기록한 트레니시 디바바(에티오피아)를 제쳤다.

이날 케이타니는 폴라 래드클리프(영국)가 2003년 세운 2시간15분25초에는 미치지 못했지만, 역대 여자 마라톤 2위 기록을 작성했다.

여자 선수가 따로 출발한 대회에서는 최고 기록이다.

국제육상경기연맹(IAAF)은 남녀 선수가 함께 출발한 대회(mixed gender)와 여자 선수만 따로 출발한 대회(women only) 기록을 분류한다.

남자부 중하위권 선수들이 여자 선두권의 페이스 메이커 역할을 할 수 있기 때문이다.

래프클리프가 세계 기록을 세울 때는 남녀가 함께 출발했다.

올해 런던 마라톤 남자부에서는 대니얼 완지루(케냐)가 2시간05분48초로 우승했다. 2위는 9초 뒤진 2시간05분57초에 결승선을 통과한 케네시아 베켈레(에티오피아)였다.

jiks7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4/24 08:53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