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책 읽는 대통령' 볼 수 있나…문재인이 밝힌 독서목록

한국출판인회의의 '책 읽는 대통령을 보고 싶다' 캠페인 이미지 중 문재인 대통령의 이미지. [한국출판인회의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황희경 기자 = 출판사들의 단체인 한국출판인회의는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책 읽는 대통령을 보고 싶다' 캠페인을 벌였다.

문재인 대통령이 실제 어느 정도 책을 읽는지는 알 수 없지만 그는 2012년 펴낸 '문재인의 서재'에서 책 읽기를 좋아한다며 쉴 때 손이 닿는 곳에 책이 없으면 허전한 느낌이 든다고 적기도 했다.

13일 교보문고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과거 언론 인터뷰와 '문재인의 서재' 등 저서를 통해 여러 차례 자신의 독서 목록을 소개했다.

그 중 '축적의 시간'은 서울대 공대 교수 26명의 제언을 담은 책이다. 저자들은 우리나라가 압축 성장기를 거치며 스스로 경험을 축적하기보다는 선진국에서 개념을 받아와 실행하는 것에 익숙해져 있다고 분석한다. 이제 그 모델이 한계에 부딪히며 지금의 위기가 심화했다고 진단하며 긴 호흡으로 경험을 쌓기 위한 '축적의 시간'이 필요하다고 주장한다.

외국책으로는 '로버트 라이시의 자본주의를 구하라'가 있다. 미국 클린턴 행정부에서 노동부 장관을 지낸 로버트 라이시가 진보적 정치경제학자 입장에서 미국식 자본주의를 비판한 책이다. 라이시는 이 책에서 대기업과 금융기관이 정치에 행사하는 영향력이 커지는 점을 지적하며 노동조합이나 지방 정당 같은 대항 세력을 키우고 이익을 공유해야 한다고 말한다.

일본의 사례에서 교훈을 얻는 책들도 있다. 김현철 서울대 국제대학원 일본전공교수가 쓴 '어떻게 돌파할 것인가'는 일본의 실패를 통해서 배우는 저성장 시대의 생존전략을 담은 책이다. 일본의 1975년생 작가이자 반(反) 빈곤 운동가인 아마미야 가린의 '프레카리아트, 21세기 불안정한 청춘의 노동'도 같은 맥락이다. 책은 비정규직과 워킹 푸어 문제를 일본 사례를 통해 다루고 있다.

국민의 정부와 참여정부에 참여했던 인사들의 책들도 목록에 포함됐다. '비정상경제회담'은 국민의 정부에서 청와대 경제수석비서관을 지낸 김태동 성균관대 명예교수 등 국민의 정부와 참여정부에서 경제정책에 관여한 경제전문가들이 양극화와 부패, 가계부채, 노동, 재벌, 관료개혁, 재정, 경제성장을 주제로 토론한 내용을 모은 책이다.

참여정부 시절 통일부 장관 정책보좌관으로 일했던 김연철 인제대 통일학부 교수의 '협상의 전략', 강철규 서울시립대 명예교수의 '강한나라는 어떻게 만들어지는가', 고(故) 리영희 교수의 '전환시대의 논리', 헬레나 노르베르 호지의 '오래된 미래' 등이 문 대통령 독서목록에 들어있다.

역사서로는 이성무의 '조선시대 당쟁사'와 오주석의 '옛 그림 읽기의 즐거움', 강명관의 '조선풍속사', 박석무의 '다산 정약용 유배지에서 만나다'가 포함됐다.

한편 교보문고는 자사 MD들의 추천을 받아 '대통령이 꼭 읽어줬으면 하는 책' 목록도 선정했다.

김정미 MD는 조남주의 소설 '82년생 김지영'을 추천했다. 김 MD는 "대한민국에서 벌어지고 있는 보편적인 젠더 차별의 민낯을 훌륭하게 재연한 책"이라며 "성의 차별이 성의 구분이라는 탈을 쓰고 왜곡돼온 현실을 간접적으로나마 경험해보시길 권한다"고 추천 이유를 설명했다.

최지환 MD는 "최고 의사결정권자로서 만나게 될 선택의 순간들 속에서 잘 포장된 숫자에 매몰되지 않았으면 하는 마음에 추천한다"며 조덴 엘렌버그의 '틀리지 않는 법'을 추천했다. 유한태 MD는 덴마크 사람들의 행복 비결을 소개한 '휘게 라이프'를 권하며 "어떻게 해야 '잘' 사는 것인가에 대해 생각하게 해주는 책입니다. 모든 국민이 작은 행복들을 느끼며 살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주세요"라고 당부했다.

마이클 샌델의 '정의란 무엇인가'와 유발 하라리의 '사피엔스', 한강의 '소년이 온다' 등도 MD들의 추천 목록에 포함됐다.

zitron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5/13 08:05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