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해수욕장의 모래 미술관' 해운대모래축제 26일 개막

(부산=연합뉴스) 민영규 기자 = 부산 해운대 모래축제가 26∼29일 해운대해수욕장과 구남로 일대에서 열린다.

3년 연속 대한민국 축제 콘텐츠 대상을 받은 해운대모래축제의 올해 주제는 '모래, 행복을 그리다'이다.

하이라이트는 세계모래작품전. 우리나라와 미국, 캐나다, 네덜란드, 러시아 등 6개국에서 참여한 유명 모래작가 10명이 백사장을 캔버스로 쓰며 행복한 순간을 그린다.

해운대모래축제에서 만나는 대형 모래조각 [부산 해운대구 제공=연합뉴스]
해운대모래축제에서 만나는 대형 모래조각 [부산 해운대구 제공=연합뉴스]

낭만이 있는 순간, 가족이 함께하는 순간, 휴식이 있는 순간, 웃음 짓게 하는 순간 등을 표현한다.

야간에는 경관 조명을 설치해 밤바다와 어우러진 장관을 연출한다.

해운대모래축제 준비 한창 [부산 해운대구 제공=연합뉴스]
해운대모래축제 준비 한창 [부산 해운대구 제공=연합뉴스]

해운대구는 올해 처음으로 모래작품 전시장을 따라 데크를 설치해 휠체어와 유모차를 타고도 전시를 관람할 수 있도록 했다.

해운대해수욕장과 구남로에는 연인이 사랑을 고백하는 '샌드 프로포즈존'도 설치한다.

모래 조각을 해보는 '도전! 나도 모래 조각가', 보드를 타고 10m 모래언덕을 스릴 있게 내려오는 '샌드보드', 모래 속 보물찾기 등 체험 행사가 관람객을 기다린다.

보드 타고 모래언덕 내려오기 [부산 해운대구 제공=연합뉴스]
보드 타고 모래언덕 내려오기 [부산 해운대구 제공=연합뉴스]

착시현상을 이용하는 모래작품인 '샌드 트릭아트 존'도 만날 수 있다.

축제 기간 구남로에서는 러브 스토리 퍼레이드와 프린지 페스티벌 등 다채로운 거리 공연과 물총놀이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26일 전야제에는 인기가수 치타, 매드클라운, 키디비가 출연하는 콘서트가 열린다.

27일 개막식에는 다이나믹듀오와 제시 공연을 볼 수 있다.

youngkyu@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5/19 17:15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