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충주 가정집서 LP가스 폭발…중국인 세입자 다쳐

(충주=연합뉴스) 박병기 기자 = 20일 오후 1시 21분께 충북 충주시 문화동한 상가건물 2층에 세 들어 사는 중국인 김모(56)씨 방에서 LP가스가 폭발하면서 불이 났다.

김씨가 전신에 2도 화상을 입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받고 있다.

불은 김씨 방을 모두 태운 뒤 10여분 만에 꺼졌다.

이 건물 3층에 세 들어 사는 라모(59·여)씨는 "김씨가 '가스레인지 불이 켜지지 않는다'며 가스통을 만지더니, 얼마 있다가 '펑'하는 폭발음이 들렸다"고 말했다.

경찰은 경위를 조사 중이다.

bgipar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5/20 16:45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