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美 금리인상] "과거 한·미 금리 역전되면 한국도 곧 금리 올려"

현대경제硏 "금융시장 단기 영향 불가피…리스크 대비해야"

(서울=연합뉴스) 박의래 기자 = 미국이 금리를 올리면서 한국과 미국의 기준금리가 역전됐을 때 한국도 금세 기준금리를 올렸던 것으로 나타났다.

15일(한국시간)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에서 기준금리를 인상하면서 미국의 기준금리와 한국의 기준금리는 1.25%로 같아졌다.

또 하반기에도 추가 금리 인상을 예고하고 있어 한국과 미국의 기준금리 역전이 가시화되고 있다.

이날 현대경제연구원이 발표한 '과거 한미 기준금리 동일 시점의 국내 영향 비교' 보고서에 따르면 과거 한국과 미국의 금리가 같았던 때는 이번을 제외하고는 총 3번 있었다.

이 중 2차례가 미국이 금리를 올리는 과정에서 발생했다.

1차 시점은 1999년 5월로 미국이 금리를 올리면서 미국과 한국의 기준금리는 4.75%로 같아졌다. 이어 55일 만에 미국이 금리를 5.0%로 올리면서 금리가 역전됐다.

금리가 역전된 후 약 8개월만인 2000년 2월 한국도 기준금리를 5.0%로 올리며 금리 인상에 나섰다. 그 사이 미국은 3차례나 더 금리를 올렸다.

당시 한국 경제는 경제 성장률은 평균 11%대, 평균 수출 증가율은 20%대 수준으로 양호한 상황이었다.

미국이 금리를 올리면서 한국과 미국의 금리가 같아진 2차 시점은 2005년 6월이었다.

미국 금리 인상으로 한국과 미국의 기준금리는 3.25%로 같아졌으며, 이번에도 약 40일 뒤 미국이 금리를 올리며 역전됐다.

이후 약 2개월 만인 2005년 10월 한국도 기준금리를 올리며 쫓아가기 시작했다.

당시 한국 경제 성장률은 평균 5%대였으며 평균 수출 증가율은 10%대로 양호한 경기 흐름을 보였다.

한국과 미국의 금리가 같아졌던 두 번의 시기를 보면 한국 주식시장과 외환시장에는 단기적인 충격이 발생했다.

그러나 빠르게 안정화 됐고 금리 역전현상이 발생해도 자금 유출 압력이 그렇게 높지는 않았다.

정민 현대경제연구원 연구위원은 "과거 사례를 보면 금리 역전현상에 따른 국내 금융시장 변동성은 단기적으로는 불가피하나 전반적으로 국내 경제 기초 여건과 국내 이벤트에 따른 영향이 더욱 클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

이어 그는 "미국의 금리 인상으로 인한 미국 경제의 성장 경로 이탈 등 리스크에 대비해야 한다"며 "경제 관련 부처들 간 정책 일관성을 유지하고 경기 대책과 중장기 성장 정책 추진을 지속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국과 미국의 기준금리 추이 [현대경제연구원 제공=연합뉴스]

laecor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6/15 10:25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