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쏘카, 바로 집 앞까지 차량 배달 서비스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카셰어링 업체인 쏘카는 차고지가 아닌 곳에서도 쏘카를 빌리고 반납할 수 있는 '쏘카부름'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0일 밝혔다.

기존에 쏘카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애플리케이션으로 차량을 예약한 뒤 차고지인 '쏘카존'으로 이동해야 했다. 그렇지만 쏘카부름은 콜택시처럼 쏘카를 불러바로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다.

짐이 많거나 쏘카존이 너무 멀어 이용하기 힘든 고객에게는 직접 차를 배달해준다.

쏘카 앱과 홈페이지에서 '부름예약'을 선택하고 이용시간과 출발지 상세정보를 입력하면 된다. 반납할 때도 차고지로 갈 필요 없이 출발지에서 할 수 있다.

쏘카 관계자는 "지난 1년 동안 쏘카부름 서비스를 시범 운영한 결과 고객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었다"며 "고객 아이디어를 반영해 쏘카부름이라는 서비스 이름도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사진제공=쏘카]
[사진제공=쏘카]

서울 모든 지역에서 주중과 주말 오전 8시부터 자정까지 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다만 대여 시작 2시간 전에 예약해야 하고 부름요금 8천 원이 별도로 든다.

부름 장소는 합법주차가 가능한 곳이면 어디든 가능하다.

조정열 쏘카 대표는 "쏘카부름 서비스를 서울 외 지역으로 확대해 고객 친화적인 서비스 운영과 공유경제 저변 확대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dyl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6/20 11:04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