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與-2野 원내대표 회동, 추경·운영위 소집 온도차 확인

우원식, 김동철 직접 찾아가 면담…주호영도 합류
與, 추경협조 요청…2野, 대통령 입장표명·운영위 개최 요구

(서울=연합뉴스) 김남권 고상민 서혜림 기자 = 여당인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당, 바른정당 등 2개 야당 원내대표들이 19일 만나 추가경정예산(추경)과 운영위원회 소집 등 현안을 논의했지만, 입장차를 좁히지는 못했다.

김동철 방에서 나오는 우원식
김동철 방에서 나오는 우원식(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더불어민주당 우원식 원내대표가 2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국민의당 김동철 원내대표실에서 민주당-국민의당-바른정당 원내대표 회동을 마치고 나서고 있다. 2017.6.20
hama@yna.co.kr

민주당 우원식 원내대표는 이날 국민의당 김동철 원내대표를 찾아 인사청문 정국 속 난항을 겪고 있는 추경 등의 협조를 요구했다. 만남 도중 바른정당 주호영 원내대표와 통화가 이뤄져 주 원내대표도 함께했다.

인사청문 정국에서 민주당과 대척점에 선 자유한국당의 정우택 원내대표는 만남 자리에 없었다.

야 2당은 이 자리에서 5대 인사원칙 파기 논란과 관련한 대통령의 입장 표명, 인사검증 시스템 점검을 위한 운영위 개최, 인사청문회 자료제출·증인채택 협조 등 3대 요구사항을 전했다.

김 원내대표는 만남 이후 기자들에게 "우리가 요구하는 세 가지는 대통령이 책임 있는 입장표명을 하고 운영위 인사검증 시스템을 따지고, 인사청문회의 자료제출, 증인채택에 여당이 적극 협조하라는 것"이라며 "그러면 내일이라도 국회를 완전 정상화해 하루라도 빨리 국정 공백을 메우고, 추경은 추경대로 다루고, 그렇게 해야 한다는 뜻을 전했다"고 말했다.

그는 "대통령의 대국민 약속인 5대 인사원칙을 지켜달라고 했는데 안 지켰고, 안 지킨 인사에 대한 검증도 소홀히 하고 임명을 강행했다"며 "결과적으로 국민의당이 국정 발목을 잡는다는 건데 얼마나 억울한가"라고 강조했다.

이어 "다시는 이런 인사참사가 발생하지 않도록 운영위를 열어야 한다고 했다"며 "청와대가 보낸 사람이 많은데 부실 검증한 사람들에 대해 국회라도 철저히 검증해야 한다. 청문회에서 각종 자료제출, 증인채택에 여당이 적극 협조해달라고 요구했다"고 덧붙였다.

김 원내대표는 "주 원내대표는 동의했고 우 원내대표는 대통령의 책임 있는 입장표명은 본인도 여러 차례 얘기했지만, 장담 못 하겠다고 했다"며 "국민의당이 주장했듯 7월 국회의 업무보고를 받아야 하니 그때 운영위를 열어서 업무보고를 통해 그것(인사검증 시스템)을 따지면 되지 않겠느냐고 얘기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당에 가서 논의를 해봐야겠다는 단서를 달았지만, 청문회 과정에서의 자료문제, 증인채택 문제는 적극적으로 할 수 있다"는 얘기를 우 원내대표가 했다고 김 원내대표는 설명했다.

국민의당 조국 수석 국회 운영위 출석 요구
국민의당 조국 수석 국회 운영위 출석 요구(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국민의당 김동철 원내대표가 20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 참석해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의 국회 운영위원회 출석을 요구하고 있다. 2017.6.20
hihong@yna.co.kr

주 원내대표는 만남 후 '접점을 찾았느냐'는 취재진의 물음에 "결론을 못 냈다"고 답했다.

이어 조국 민정수석 등의 운영위 참석 문제를 두고선 "제왕적 대통령제를 관리하는 게 민정수석"이라며 "민정수석이 국회 안 나온다는 것 자체가 정말 한국 정치의 잘못된 면, 왜곡된 면을 직설적으로 보여준다"고 강조했다.

주 원내대표는 이후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선 "(여당은) 추경하고 정부조직법을 도와달라는데 야당이 운영위 소집해서 민정수석하고 참모진들 부르려는 것을 여당이 도와주지도 않으면서 무슨 소리냐"며 "7월 국회가 불가피하다는 건 서로 인식은 하고 있는데 어떻게 하는 것은 얘기를 안 했다"고 설명했다.

우 원내대표는 만남 후 나가면서 기자들에게 "추경, 정부조직법 이런 것들에 대해, 전반적인 운영과 관련해서 얘기했다"고 말하며 자세한 내용을 언급하길 꺼렸다.

김동철 방에서 나오는 주호영
김동철 방에서 나오는 주호영(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바른정당 주호영 원내대표가 2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국민의당 김동철 원내대표실에서 민주당-국민의당-바른정당 원내대표 회동을 마치고 나서고 있다. 2017.6.20
hama@yna.co.kr

kong7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6/20 12:21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