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카메라뉴스] 대청호서 배스·블루길 퇴치 나서

(옥천=연합뉴스) 대청호 수중 생태계를 장악한 배스와 블루길 등 외래어종을 퇴치하는 행사가 20일 충북 옥천군 군북면 추소리 수역에서 열렸다.

그물에 잡힌 배스와 블루길
그물에 잡힌 배스와 블루길

충북도와 옥천군, 자연보호중앙연맹 충북협의회 등이 함께 마련한 이 행사는 호수에 미리 설치해둔 정치망에 걸려든 외래어종을 솎아내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김영만 옥천군수도 어선에 올라 그물 걷는 작업을 도왔다.

1시간 남짓한 짧은 작업에도 40㎏가 넘는 배스와 블루길이 뱃전에 붙잡혀 올라왔다.

그물에 잡힌 배스와 블루길
그물에 잡힌 배스와 블루길

김 군수는 "외래어종의 번성으로 토종 물고기가 서식처를 잃고 있다"며 "지속적인 퇴치활동을 통해 대청호 고유어종인 붕어, 쏘가리, 메기 등을 되살리겠다"고 말했다.

참석자들은 이날 포획한 배스와 블루길을 요리해 맛보는 시식행사도 열었다. (글·사진=박병기 기자)

대청호에서 붙잡은 블루길
대청호에서 붙잡은 블루길

bgipar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6/20 13:4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