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PRNewswire] Mars Petcare, "반려동물 소유는 사회를 하나로 묶는 '접착제' 역할"

-- 새 국제 조사에 따르면, 반려동물 소유주는 더욱 강한 동네 유대를 경험하는 것으로 나타나

[편집자 주] 본고는 자료 제공사에서 제공한 것으로, 연합뉴스는 내용에 대해 어떠한 편집도 하지 않았음을 밝혀 드립니다.

(브뤼셀 2017년 6월 20일 PRNewswire=연합뉴스) 최근 발표된 한 연구에 따르면, 반려동물 소유주의 경우 비소유주보다 동네에 대한 사회적 친밀감이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반려동물 소유주는 동네 주민 간의 도움, 친절, 신뢰 등과 같은 사회적 혜택을 경험할 확률이 일정하게 더 높았다. 연구는 지역사회와 동네 생활에서 반려동물 소유가 귀중하고 긍정적인 요소라는 주장에 힘을 실어준다.

사진: http://mma.prnewswire.com/media/518485/Mars_Petcare_community.jpg

수석연구원 Lisa Wood 박사는 “반려동물이 사회를 하나로 묶는 ‘접착제’ 또는 ‘사회적 자본’과 같다는 생각은 흔히 연구되는 ‘어색함을 풀어주는 반려동물의 역할’을 넘어선다”며 “이번 연구에서는 반려동물이 사회적 상호작용을 촉진하고, 지역사회를 하나로 묶는 ‘유대 관계’를 구축하는 정도에 초점을 맞췄다”고 말했다.

SSM-Population Health에 발표된 Western Australia 대학의 연구는 Mars Petcare가 운영하는 월썸 연구소와 공동으로 진행됐다. 수석연구원은 Population and Global Health School의 Lisa Wood 박사다. 연구원들은 세 개의 미국 도시(샌디에이고, 포틀랜드, 내슈빌)와 한 개의 호주 도시(퍼스)에서 2,500명이 넘는 반려동물 소유주와 비소유주를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설문조사에서는 도움, 친절, 신뢰, 시민 참여를 포함한 사회 자본의 여러 측면을 측정했다. 연구는 2개국에서 반려동물의 사회 자본 효과를 조사한 최초의 사례다. 반려동물 소유는 비소유보다 더 높은 사회 자본과 연관성을 보였다. 결과는 조사 대상 도시 네 곳 모두에서 일관적으로 확인됐다.

Lisa Wood 수석연구원은 “반려견과 산책하는 집단에서 더 높은 연관성이 관찰됐는데, 이는 반려견 산책이 동네 감시 수준을 높이고, 지역사회 내 안전 인식을 높이기 때문으로 여겨진다”며 “일반적으로 반려동물은 동네 주민 간의 첫 만남을 돕고, 종종 정원 울타리 너머의 이웃 주민끼리 주고받는 대화의 주제가 된다”고 말했다.

월썸 연구소 HAI 학술 책임자 Sandra McCune은 “반려동물을 소유할 경우 건강 및 사회적 혜택을 체험하게 된다”며 “반려동물이 사회에 미치는 영향을 진지하게 인식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이 연구는 이런 의견을 더욱 지지하며, ‘반려동물 친화적인’ 도시, 마을 및 숙소를 구축해야 한다는 주장에 힘을 실어준다”면서 “반려견 산책에 적합한 공원과 열린 공간은 반려동물의 웰빙은 물론 반려동물 소유가 부여하는 완전한 혜택 체험을 위해서도 매우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월썸 연구소(WALTHAM Centre for Pet Nutrition) 소개:

월썸 연구소는 Mars Petcare의 기초 과학센터로, 개, 고양이, 말, 새, 물고기의 영양과 웰빙 및 이들 반려동물이 인간에게 제공하는 혜택 등을 연구하고 있다. 영국 레스터셔에 있는 월썸 연구소™는 전문기술과 지식을 통해 실용적인 방식으로 반려동물이 필요로 하는 것을 충족시키는 혁신적 제품을 개발한다. 월썸 연구소는 최근 50주년을 기념했으며, 600건이 넘는 동료검토 학술논문을 발표하며 이 분야에서 수많은 기념비적 연구를 수행해왔다. 오늘날 월썸 센터는 세계 최고의 과학 협회들과 지속해서 협력하고 있으며, 반려동물을 위한 더 나은 세상을 만들고자 하는 Mars Petcare 사업부의 비전을 도모하고, 페디그리, 위스카스, 로얄 캐닌, 뉴트로, 시저, 쉬바 같은 주요 Mars 브랜드를 지원하는 과학과 전문지식을 공급하고 있다.

http://www.waltham.com www.mars-petcare.com

출처: Mars Petcare

Pet Ownership Creates the "Glue" That Holds Societies Together, Reveals Mars Petcare

-- New international study finds that pet owners experience stronger neighbourhood ties

BRUSSELS, May 29, 2017/PRNewswire/ -- Pet owners report stronger neighbourhood social connections than non-pet owners according to a recently published study. They were consistently more likely to report social benefits such as helpfulness, friendliness and trust between neighbours. This research adds strength to claims that pet ownership is a valuable and positive feature in community and neighbourhood life.

Photo: http://mma.prnewswire.com/media/518485/Mars_Petcare_community.jpg

"The notion that pets facilitate the 'glue' that holds society together, or 'social capital' goes beyond the more commonly investigated role of pets as a social icebreaker'" says Dr Lisa Wood, lead researcher. "We were interested in the extent to which pets facilitate social interactions and creates the 'ties that bind' communities together".

The University of Western Australia study, published in SSM-Population Health [http://ac.els-cdn.com/S2352827317300344/1-s2.0-S2352827317300344-main.pdf?_tid=ab8ae06e-4056-11e7-869a-00000aacb35f&acdnat=1495612844_7335fa1eccb5b7c51021ff9e89cd697b ], was conducted in collaboration with the WALTHAM Centre for Pet Nutrition, part of Mars Petcare and was led by Dr Lisa Wood, School of Population and Global Health. Researchers surveyed over 2,500 pet- and non-pet owners across three US cities (San Diego; Portland; Nashville) and one Australian city (Perth). The survey measured multiple aspects of social capital including helpfulness, friendliness, trust, and civic engagement. The study was the first of its kind to examine the social capital effects of pets in two different countries. Owning a pet was associated with higher social capital compared with not owning a pet at all. This finding was consistent across residents surveyed in all four cities studied.

"The stronger associations observed for dog walkers, may be related to the role of dog walking as a way of greater neighbourhood surveillance and increased perceptions of safety within a community" says Lisa Wood. "Pets in general support first meetings between neighbours, and they are often a topic of conversation over the garden fence".

"Pet ownership brings health and social benefits and there is a growing call for the societal impact of pets to be taken seriously" says Sandra McCune, HAI Scientific Leader, WALTHAM. "The study adds further support to this agenda and for establishing 'pet-friendly' cities, towns and accommodation. The availability of parks and open spaces suitable for dog walking is essential for pet well-being, and for people to fully experience the benefits of pet ownership".

About the WALTHAM Centre for Pet Nutrition:

The WALTHAM Centre for Pet Nutrition is the fundamental science centre for Mars Petcare and focuses on the nutrition and wellbeing of dogs, cats, horses, birds and fish, and their benefits to humans. Located in Leicestershire, England, WALTHAM[TM] expertise and knowledge informs the development of innovative products that meet the needs of companion animals in a practical way. The centre recently celebrated its half century and has pioneered many important breakthroughs in the field, publishing over 600 peer-reviewed scientific papers. Today, WALTHAM continues to collaborate with the world's foremost scientific institutes, driving Mars Petcare's vision to create 'A Better World for Pets' and delivering the science that underpins leading Mars brands such as PEDIGREE(R), WHISKAS(R), ROYAL CANIN(R), BANFIELD Pet Hospital, and IAMS(R), CESAR(R), NUTRO(R), SHEBA(R), DREAMIES(R) and EUKANUBA(R). http://www.waltham.com

Source: Mars Petcare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6/20 16:06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