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KIST에 외국인이 아내 출입증으로 들어가 성추행

종암경찰서 전경[연합뉴스 자료사진]
종암경찰서 전경[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효석 기자 =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에 출입 자격이 없는 외국인 남성이 들어가 한국인 여성 연구원을 성추행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서울 종암경찰서는 인도인 A씨를 강제추행 및 건조물침입 혐의로 불구속 입건해 수사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A씨는 이달 17일 오후 서울 성북구 KIST 내 한 연구실에서 피해 여성과 이야기를 나누다가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KIST에서 박사과정을 수료하고 내달부터 초빙연구원으로 일할 예정이었으나 본인 명의의 출입증은 아직 발급받지 못했다. 현재 KIST 연구원이자 역시 인도인인 아내의 출입증을 이용해 KIST에 들어간 범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 관계자는 "A씨를 상대로 경위를 조사한 뒤 일단 귀가켰다"고 말했다.

KIST는 최첨단 과학기술 연구기관으로, 보안등급이 청와대·국회와 마찬가지로 가장 높은 '가급' 국가 보안목표시설이어서 방호·경비가 허술했다는 지적이 나온다.

hy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6/20 20:27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