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배재현 엔씨소프트 부사장, 주식 전량 매도(종합2보)

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연합뉴스TV 제공]
엔씨소프트 "스톡옵션 행사 위한 것" 해명

(서울=연합뉴스) 임은진 채새롬 기자 = 엔씨소프트[036570]는 배재현 부사장이 보유 중이던 주식 8천주(0.04%)를 전량 매도했다고 20일 공시했다.

배 부사장은 지난 13일과 15일 4천주씩을 각각 40만6천원, 41만8천87원에 장내매도했다.

엔씨소프트 주가는 올해 모바일 게임 기대작인 리니지M의 흥행 가능성이 커지면서 고공행진을 하다가 이날 이용자들 간에 아이템을 사고파는 '거래소' 기능을 뺀 채로 출시된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큰 폭으로 내렸다.

올해 3월 27만원대였던 엔씨소프트 주가는 최근 40만원대까지 올라섰고, 이날은 전 거래일보다 11.41% 떨어진 36만1천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를 두고 배 부사장이 미공개 내부정보를 이용해 주가 하락을 예견하고 미리 주식을 매도한 것 아니냐는 의혹과 배 부사장이 퇴사 수순을 밟는 것 아니냐는 추측이 함께 제기됐다.

윤진원 엔씨소프트 글로벌커뮤니케이션실장은 이에 대해 "배 부사장이 보유한 스톡옵션 중 일부를 행사하는데 필요한 주급납입금 등을 마련하기 위해 매도한 것"이라며 "스톡옵션을 행사한 후에는 매도한 주식보다 더 많은 양을 보유하게 된다"고 말했다.

현재 배 부사장이 보유한 스톡옵션은 3월 말 기준 5만주에 달한다. 해당 스톡옵션은 2015년 2월부터 2020년 2월까지 주당 14만원에 행사할 수 있다.

srcha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6/20 22:03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