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서울 송파구 성내천 물놀이장 23일 개장…무료 입장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서울 송파구는 성내천 무료 물놀이장을 23일 개장한다고 21일 밝혔다.

성내천 물놀이장은 160m 길이에 폭 3∼5m 규모를 자랑한다. 수심은 30∼80㎝로 어린이에게도 안전하다.

이곳은 2004년 개장 이후 매년 주민 20여만 명이 찾을 정도로 도심 대표 물놀이장으로 자리 잡았다.

구는 개장에 앞서 안전·편의시설을 점검했고, 문을 연 뒤에도 수질과 시설을 수시로 들여다볼 계획이다.

물놀이장 물은 지하철 용출수와 지하수를 쓰고, 매주 1회 보건소에 의뢰해 수질검사를 거칠 예정이다. 또 운영 기간 매일 개장 전·후로 수조를 청소하고 오물을 제거한다.

물놀이장에는 안전요원 7명과 간호조무사 1명을 늘 배치해 안전사고에 대비한다. 비상구급 키트와 튜브도 마련된다.

성내천 물놀이장은 8월 31일까지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운영된다. 태풍이 오거나 비가 오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문을 닫는다.

박춘희 송파구청장은 "올해도 주민이 안전하게 도심 속 피서를 즐길 수 있도록 수질·시설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성내천 물놀이장 [서울 송파구 제공=연합뉴스]
성내천 물놀이장 [서울 송파구 제공=연합뉴스]

ts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6/21 07:44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