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KB국민카드 노사, 정규직 임금 동결하고 하청직원에 25억 쓴다

(서울=연합뉴스) 박의래 기자 = KB국민카드 노조가 정규직 임금을 동결해 사내 하청업체 직원의 처우 개선에 나서기로 했다.

21일 KB국민카드에 따르면 KB국민카드 노조와 사측은 임금 및 단체협상을 통해 지난해 정규직 연봉을 전년도와 같은 수준으로 동결하기로 했다.

대신 임금을 동결하면서 아낀 돈을 콜센터 등 하청업체 직원 2천500여명을 지원하는 데 쓰기로 했다.

2015년에 연봉이 2% 올랐던 것을 고려하면 하청업체 지원금은 약 25억원 수준이 될 전망이다.

이 경우 하청업체 직원들은 복지 포인트와 상품권 등으로 1인당 100만원 가량을 받게 된다.

여기에 회사도 하청업체 직원을 위해 추가 재원을 투입하는 방안을 고민하고 있다.

하청업체 직원의 임금은 정규직 직원의 절반 수준이다.

KB국민카드 노조는 이 같은 사안을 이날 표결에 부칠 계획이다.

표결이 통과되면 KB국민카드는 금융계에서 원청회사와 하청회사 간 대표적인 상생 사례가 될 전망이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원청업체와 하청업체가 상생하는 좋은 사례가 되면 좋겠다"고 말했다.

laecor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6/21 08:28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