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미래부, 가정용 IoT 제품·서비스 보안가이드 마련

사물인터넷 IoT(일러스트)
사물인터넷 IoT(일러스트)[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기자 = 미래창조과학부는 18일 서초구 더케이호텔에서 '2017년 사물인터넷(IoT) 보안 얼라이언스 제4차 정기회의'를 열고 가정용 사물인터넷(IoT) 제품 및 서비스 개발자를 위한 안내지침인 '홈·가전 IoT 공통 보안 가이드'를 발표했다.

이번 가이드는 작년 9월 마련한 'IoT 공통 보안 가이드'를 가정용 IoT 제품 및 서비스에 맞게 구체화한 것으로, 제품 및 서비스 개발 시 필요한 기술 권고사항이 담겼다.

가이드에 따르면 IoT 제품 및 서비스에서 보안을 요구하는 항목은 ▲ 소프트웨어 보안 ▲ 물리적 보안 ▲ 플랫폼 보안 ▲ 인증 ▲ 암호화 ▲ 데이터 보호 등 6가지다.

소프트웨어 보안에서는 보안 취약점을 정기적으로 점검하여 제거해야 하며, 물리적 보안으로는 불필요한 입출력포트를 비활성화하는 등의 대응방안을 마련해야 한다는 내용이 포함됐다.

IoT 보안 얼라이언스 제4차 정기회의
IoT 보안 얼라이언스 제4차 정기회의(서울=연합뉴스) 미래창조과학부는 18일 서초구 더케이호텔에서 '2017년 사물인터넷(IoT) 보안 얼라이언스 제4차 정기회의'를 열었다. 2017.7.18 [미래창조과학부 제공]

플랫폼 보안으로는 업데이트를 안전하게 할 수 있어야 하고 감사기록을 남겨야 하는 한편 안전성이 검증된 암호 알고리즘과 암호화 채널을 통해 정보를 저장하고 전송해야 한다는 원칙도 담겼다.

미래부는 산업계, 학계 등에 이 가이드를 배포하고 관련 교육도 진행할 계획이다.

보안 얼라이언스는 IoT 장비 제조사, 보안업체 등 60개 기관이 참여하는 민간주도 보안 협의체다.

s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7/18 11:0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