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한·독 통일경제정책 네트워크 워크숍…통일경제 대비 논의

지난해 12월 서울 중구 웨스틴호텔에셔 열린 '제3차 한·독 통일 경제정책 세미나' [대외경제정책연구원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세종=연합뉴스) 김수현 기자 = 기획재정부는 19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의 연방 재무부에서 열리는 '제4차 한·독 통일 경제정책 네트워크 중간워크숍'에 참석한다고 18일 밝혔다.

한국 측에서는 박충근 기재부 대외경제협력관을 수석대표로 기재부와 대외경제정책연구원(KIEP)이, 독일에서는 연방 재무부, 할레경제연구소가 참석한다.

양국은 한반도 통일에 대비해 양국 재무부의 협력이 필요하다는 인식에 따라 2014년 한·독 통일 경제정책 네트워크 사업에 합의한 뒤 매년 주제를 선정해 연구하고 연말에 최종연구 결과를 발표하고 있다.

올해 한국은 중소기업 재건 정책과 신탁청 사유화 과정, 독일 지역개발정책 등을, 독일은 독일 신탁청의 동독기업 사유화 의사결정, 동·서독 사회 행태 차이 등을 연구주제로 선정했다.

양국 재무부와 경제연구기관은 중간 연구 결과를 공유하고 앞으로 연구 방향에 대해 서로 의견을 제시할 계획이다.

최종 세미나는 올해 11월 말∼12월 초 서울에서 열린다.

porqu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7/18 09:0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