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NC 스크럭스, 솔로포로 1군 복귀 신고(종합)

NC 다이노스 외국인 타자 재비어 스크럭스. [연합뉴스 자료 사진]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프로야구 NC 다이노스 외국인 타자 재비어 스크럭스(30)가 38일 만에 1군으로 돌아와 시원한 홈런포를 터뜨렸다.

김경문 NC 감독은 18일 청주에서 열리는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후반기 첫 경기 한화 이글스전을 앞두고 스크럭스를 1군 엔트리에 넣었다.

스크럭스는 오른쪽 옆구리 복사근 손상으로 지난달 10일 전력에서 이탈했다.

재활을 시작하기 전 스크럭스는 58경기에서 타율 0.284, 17홈런, 49타점으로 활약했다.

전반기를 2위로 마치고, 후반기 도약을 준비하는 NC는 스크럭스의 복귀로 중심타선에 힘을 실었다.

김경문 감독은 경기 감각을 우려했지만, 스크럭스는 홈런포로 사령탑의 걱정을 지웠다.

1회 첫 타석에서 삼진으로 물러난 스크럭스는 2-3으로 뒤진 3회 초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한화 선발 윤규진을 공략해 우중간 담을 넘어가는 비거리 120m짜리 동점 솔로 아치를 그렸다.

스크럭스는 40일 만에 시즌 18호 홈런을 치며 50타점을 채웠다.

jiks7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7/18 19:39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