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아이스하키 안양 한라, 김기성-상욱 형제와 재계약

김기성(왼쪽)-상욱 형제 [안양 한라 아이스하키단 제공=연합뉴스]
김기성(왼쪽)-상욱 형제 [안양 한라 아이스하키단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3연속 아시아리그 타이틀 수성을 노리는 국내 아이스하키 실업팀 안양 한라가 김기성(32)-상욱(29) 형제와 재계약에 성공했다.

한라는 18일 보도자료를 내고 김기성-상욱 형제와 재계약에 합의했다고 발표했다.

대표팀 부동의 에이스인 형과 골을 돕는 능력이 탁월한 동생은 함께 뛸 때 더욱 위력을 발휘했다.

하지만 3살 터울인 둘은 2010-2011시즌 아시아리그에서 한라의 두 번째 챔피언 등극의 영광을 나눈 뒤 군 복무와 해외 진출 등 여러 가지 상황으로 인해 작년까지 지난 5년간 함께하지 못했다.

지난 시즌 김상욱이 군 복무를 마치고 한라에 복귀하면서 다시 두 선수는 한솥밥을 먹게 됐다.

둘은 환상의 호흡을 자랑하며 도합 113포인트를 생산해냈다. 한라의 지난 시즌 전체 포인트(584포인트)의 20%에 해당하는 수치다.

한라가 아시아리그에서 2시즌 연속 챔피언에 등극하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한 두 선수는 한라의 3시즌 연속 타이틀 수성을 위해 다시 힘을 합치기로 했다.

2014-2015시즌에는 형인 김기성이 먼저 아시아리그 정규리그 최우수선수(MVP)를 수상했다.

뒤이어 동생 김상욱이 2016-2017시즌 MVP를 수상하며 리그 최초로 형제가 모두 MVP에 선정됐다.

더불어 김상욱은 지난 시즌 최다 포인트, 어시스트 그리고 베스트 포워드까지 4관왕으로 득점을 제외한 포워드 부문의 모든 상을 휩쓸었다.

changy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7/18 18:16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