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KIA 헥터, 7이닝 2실점 호투에도 시즌 첫 패배 위기

더그아웃 향하는 KIA 헥터
더그아웃 향하는 KIA 헥터(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18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17 KBO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와 넥센 히어로즈의 경기. KIA 선발 헥터가 7회 말 이닝을 마치고 더그아웃으로 향하고 있다. 2017.7.18
yatoya@yna.co.kr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무패 행진을 벌이던 KIA 타이거즈 에이스 투수 헥터 노에시가 2017시즌 첫 패 위기에 몰렸다.

헥터는 18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2017 프로야구 KBO리그 방문 경기에서 넥센 히어로즈를 상대로 선발 등판, 7이닝 3피안타 4볼넷 7탈삼진 2실점으로 호투했다.

그러나 1-2로 뒤진 8회 말 마운드를 불펜 고효준에게 넘기면서 승리투수를 기대할 수 없게 됐다.

헥터는 이전까지 17경기에서 14승을 거두며 전반기를 다승 부문 1위로 마쳤다.

그동안 패전은 한 번도 없었다.

개막 선발 14연승은 2003년 정민태와 함께 개막 이후 선발 최다 연승 타이기록이다.

헥터가 후반기 첫 경기인 이날 승리를 추가했더라면 개막 이후 선발 15연승으로 이 부문 최다 신기록을 작성할 수 있었다.

헥터는 이날 경기 시작과 동시에 1회 말 넥센 1∼3번 타자에게 3연속 안타와 이중도루로 순식간에 2점을 빼앗긴 게 뼈아팠다.

테이블세터 이정후와 서건창이 연속 안타로 출루한 뒤 더블스틸에 성공해 무사 2, 3루 기회를 만들었고, 다음 타자 채태인이 중전 적시타로 주자를 모두 홈으로 불러들였다.

그 후에도 헥터는 1사 2, 3루에 몰렸지만, 이택근을 투수 앞 땅볼로 직접 잡아내고 고종욱을 삼진으로 처리하면서 안정을 되찾았다.

헥터는 2회 말 볼넷 1개를 허용했을 뿐 3·4회를 삼자범퇴로 처리하며 본 모습을 완전히 되찾았다.

5회 말과 7회 말에도 볼넷을 하나씩 내주고 나머지 타자를 모두 범타로 처리해 견고한 투구를 이어나갔다.

그러나 아쉬운 타선의 지원 속에서 패전 위기에 몰린 채 마운드에서 내려와야 했다.

다만 KIA 타선이 경기 후반 동점을 만든다면, 헥터는 다음 등판에서 개막 이후 선발 최다 연승 도전을 이어나갈 수 있다.

abbi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7/18 21:1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