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소사 7이닝 무실점' LG, kt 꺾고 3연승

LG 소사 [연합뉴스 자료 사진]
LG 소사 [연합뉴스 자료 사진]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LG 트윈스가 kt wiz를 꺾고 후반기 첫 단추를 잘 끼웠다.

LG는 18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 리그 홈경기에서 kt의 추격을 뿌리치고 3-2로 승리했다.

전반기 막판 2연승에 이어 후반기 첫 경기에서 승리한 LG는 3연승을 질주하며 42승 1무 40패를 기록했다.

전반기 마지막 경기에서 승리하며 힘겹게 8연패 사슬을 끊은 최하위 kt는 에이스 라이언 피어밴드를 내세우고도 연승에 실패하며 시즌 57패(28승)째를 당했다.

선발 맞대결에서는 평균자책점 4위 kt 피어밴드의 우위가 점쳐졌으나 결과는 정반대였다.

LG 선발 헨리 소사는 최고 시속 155㎞에 이르는 강속구를 앞세워 7이닝을 3피안타 무실점으로 틀어막고 시즌 7승(6패 1세이브)째를 따냈다.

피어밴드 역시 7이닝 2실점으로 잘 던졌으나 타선이 소사 공략에 실패한 탓에 개인 5연패 속에 시즌 8패(7승)째를 떠안았다.

LG는 1회 말 2사 후 박용택의 홈런성 타구가 중앙 펜스 상단의 노란색 바를 맞고 튕겨 나와 홈런을 놓쳤다.

이후 후속타 불발로 아쉽게 선취점을 놓친 LG는 2회 말 집중타로 그 아쉬움을 달랬다.

LG는 1사 후 정성훈의 중전 안타에 이어 채은성의 좌월 3루타로 선취점을 뽑았다. 계속된 1사 3루에서는 유강남이 좌전 적시타를 쳐냈다.

kt는 5회와 6회 연속으로 선두타자가 출루했으나 득점으로 이어지지 않았다.

7회 초 1사 2루, 8회 초 1사 2, 3루의 기회를 맞았으나 이번에도 득점과는 무관했다.

LG는 8회 말 양석환의 우중간 3루타, 정성훈의 좌중간 2루타로 1점을 추가했다.

힘없이 물러나는 듯 보였던 kt는 9회 초 볼넷과 연속 안타, 폭투로 2점을 만회했으나 계속된 1사 2루의 기회에서 더는 힘을 내지 못했다.

changy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7/18 21:31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