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日관방, 한국 '위안부합의 검토 TF' 출범에 "합의 이행이 중요"

(도쿄=연합뉴스) 김정선 특파원 =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관방장관은 2015년 한일 위안부 합의 협상 과정 및 합의 내용 전반을 검토하기 위한 한국 정부의 태스크포스(TF)가 공식 출범한 것에 대해 "합의를 착실히 이행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1일 밝혔다.

스가 장관은 이날 오전 정례 브리핑에서 TF 출범과 관련, "한국 정부 내 움직임에 대해 (일본) 정부로서 일일이 코멘트하는 것은 피하고 싶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스가 장관은 "재작년 말 합의는 최종적이고 불가역적인 해결임을 한일 양국이 확인하고 있다"며 "또한 국제사회에서도 높게 평가받는 합의가 착실히 시행되는 것이 매우 중요하므로 계속 한국 정부 측에 끈질기게 모든 기회에 합의 실시를 요구할 것"이라고 말했다.

스가 장관은 일본 정부가 관련 작업에 자국 의견과 자료가 반영될 수 있도록 움직일 것이냐는 기자 질문에 "최종적이고 불가역적인 합의라는 것에 대해 서로 합의한 것으로 정부로선 이를 시행해 가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본다"고 거듭 밝혔다.

앞서 우리 외교부는 전날 서울 도렴동 청사에서 '한일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문제 합의 검토 TF'(이하 위안부 TF)의 1차 회의가 열렸다고 밝혔다.

일본 언론도 이날 한국의 TF 발족 소식을 전하며 높은 관심을 나타냈다. 니혼게이자이신문은 결과에 따라서는 양국 관계 악화가 예상된다고 전했다.

니혼게이자이는 한국 정부가 합의 파기와 재협상에 들어갈 것인가가 최대 쟁점이라면서도 일본 정부는 현재 대북 공조가 필요한 상황을 감안해 사태 추이를 지켜볼 것으로 전망했다. (취재 보조 : 이와이 리나 통신원)

일본 관방장관 "北 미사일발사 엄중항의"
일본 관방장관 "北 미사일발사 엄중항의"(도쿄 교도=연합뉴스)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관방장관이 29일 기자회견에서 북한의 이날 탄도미사일 발사에 대해 엄중하게 항의한다고 밝히고 있다. 2017.5.29
choinal@yna.co.kr

js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8/01 11:54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