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다저스 감독 "류현진 구위는 좋았다"

[그래픽] 류현진 샌디에이고전 투구내용
[그래픽] 류현진 샌디에이고전 투구내용

인터뷰하는 다저스 감독
인터뷰하는 다저스 감독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옥철 특파원 = 미국프로야구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의 데이브 로버츠 감독이 13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2017 메이저리그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의 홈 경기를 마친 뒤 인터뷰에서 류현진(30)의 선발 투구에 대해 평가하고 있다.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옥철 특파원 = 미국프로야구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의 데이브 로버츠 감독은 13일(한국시간) 류현진(30)의 선발 투구에 대해 "구위는 좋았다"고 말했다.

로버츠 감독은 이날 미국 캘리포니아 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2017 메이저리그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의 홈 경기에서 류현진이 5이닝 동안 7피안타 3실점한 투구에 대해 이렇게 평가했다.

그는 류현진의 투구를 평해달라는 질문에 "구위(stuff)는 좋았다. 다만, 5회까지 투구 수 108∼109개(류현진의 이날 투구 수는 108개였다)를 기록한 건 좀 힘든 일이었다"라고 말했다.

로버츠 감독은 이어 류현진이 2회초 연속안타를 맞아 무사 1, 3루 위기에 몰렸을 때 7번 타자 코리 스판진버그를 삼진으로 돌려세운 장면을 설명했다.

로버츠 감독은 "피치아웃 존으로 던져서 헛스윙 삼진을 유도한 건 매우 좋았다. 그만큼 구위는 괜찮았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5회초 상대 팀 타순이 세 번째 돌아오면서 중심타자들이 나왔는데 류현진을 계속 올리면서 편안하게 느꼈나'라고 묻자 로버츠 감독은 "그렇게(편안하게) 느꼈다. 그전에도 몇 개의 단타를 허용했을 뿐이었다. 투아웃까지 잡아놓고 홈런을 맞지 않았나"라고 답했다.

oakchu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8/13 15:11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