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역시 네이마르!'…PSG 데뷔전서 1골 1도움 맹활약

갱강전 풀타임 출전…PSG 3-0 승리에 '일등공신'

PSG 데뷔골을 넣고 기뻐하는 네이마르.(EPA=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세상에서 가장 비싼 축구 선수' 자리에 오른 네이마르(25)가 새롭게 둥지를 튼 파리 생제르맹(PSG·프랑스) 데뷔전에서 1골 1도움의 맹활약을 펼치며 이름값을 톡톡히 해냈다.

PSG는 14일(한국시간) 프랑스 갱강의 스타드 드 루두루에서 열린 EA갱강과 2017-2018 프랑스 프로축구 리그1(1부리그) 2라운드 홈경기에서 3-0으로 이겼다.

이번 여름 이적시장에서 무려 2억2천200만 유로(약 2천970억원)의 천문학적인 이적료에 PSG 유니폼을 입은 네이마르는 선발로 출전, 90분 풀타임을 뛰면서 팀이 따낸 3골에 모두 관여하는 원맨쇼를 펼쳐 팬들의 큰 박수를 받았다.

PSG는 에디손 카바니를 원톱 스트라이커로 배치하고 좌우 날개에 네이마르와 앙헬 디 마리아를 펼친 공격 진영으로 갱강을 상대했다.

전반 초반부터 갱강 수비진들의 집중마크를 받은 네이마르는 전반 20분 티아구 시우바의 패스를 받아 시도한 첫 번째 슈팅이 골대를 벗어나면서 아쉬움을 남겼다.

PSG는 전반을 득점 없이 마친 뒤 후반 7분 만에 갱강의 수비수 조르단 이코코의 자책골이 터지면서 앞서 나갔다.

네이마르가 페널티 아크 정면 부근에서 내준 전진 패스가 갱강 수비수의 발끝에 걸렸고, 흘러나온 볼을 이코코가 골키퍼에게 백패스한 게 자책골이 됐다. 네이마르의 패스가 자책골의 시발점 역할을 했다.

드리블 하는 네이마르(맨왼쪽).(AFP=연합뉴스)

네이마르의 마수걸이 공격포인트는 후반 17분에 작성됐다.

자기 진영에서 볼을 이어받아 천천히 전진한 네이마르는 중앙선 부근에서 최전방의 카바니에게 정확하게 볼을 패스했다. 카바니는 볼을 잡아 재빠르게 쇄도한 뒤 페널티아크 왼쪽에서 정확한 오른발 슈팅으로 추가골을 꽂았다.

도움으로 첫 공격포인트를 따낸 네이마르는 후반 37분 마침내 데뷔골을 터트렸다.

네이마르는 페널티지역 왼쪽 측면을 돌파한 카바니가 내준 패스를 골지역 왼쪽에서 오른발 슈팅으로 갱강의 골그물을 흔들어 PSG의 3-0 승리에 마침표를 찍었다.

1골 1도움을 작성한 네이마르 덕분에 PSG는 개막 이후 2연승을 내달렸다.

horn9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8/14 06:58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