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윤종신, '좋니'로 데뷔 27년 만에 첫 음악방송 1위

가수 윤종신 [미스틱 제공]
가수 윤종신 [미스틱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가수 윤종신이 데뷔 이래 처음으로 음악방송 1위를 차지했다.

윤종신은 1일 오후 방송된 KBS 2TV '뮤직뱅크'에서 음원차트 1위를 석권한 '좋니'로 워너원의 '에너제틱'을 꺾고 1위 트로피를 거머쥐었다.

1990년 데뷔해 올해로 27주년을 맞은 윤종신이 가요 순위 프로그램에서 첫 1위를 거머쥔 것은 이변이다. 게다가 상대가 '괴물 신인'으로 불리는 워너원이란 점에서 화제다.

가요계에서는 '월간 윤종신'이란 타이틀로 수년에 걸쳐 매월 한 곡씩 신곡을 발표한 윤종신의 느리지만 성실한 행보가 의미 있는 결과를 냈다고 봤다.

지난 6월 22일 미스틱 음원 채널 '리슨'의 10번째 곡으로 공개된 '좋니'는 약 2개월 만에 음원차트 1위에 올라 '롱런' 중이다. 중견 가수가 여름 시즌에 발라드로 승부한 데다, 특별한 홍보 없이 음원의 힘만으로 순위가 상승해 정상까지 올랐다는 점에서 눈길을 끌었다.

mim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9/01 19:16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