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문근영 주연 '유리정원', 부산영화제 개막작 선정

 문근영
문근영[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조재영 기자 = 문근영이 주연한 영화 '유리정원'이 오는 10월 12일 막을 올리는 제22회 부산영화제 개막작으로 선정됐다.

'유리정원'은 홀로 숲 속의 유리정원에서 엽록체를 이용해 인공혈액을 연구하는 과학도 재연(문근영)과 그녀를 훔쳐보며 소설을 쓰는 무명작가 지훈(김태훈)의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영화로, '명왕성', '마돈나'를 연출한 신수원 감독의 신작이다.

지난 2월 연극 '로미오와 줄리엣' 출연 중 급성구획증후군으로 수술을 받아 활동을 중단했던 문근영은 개막식에 참석해 관객과 만날 예정이다.

소속사 나무엑터스 관계자는 "문근영 씨가 그동안 재활에 힘써서 건강이 많이 좋아졌다"면서 "조만간 좋은 모습으로 찾아뵐 것"이라고 말했다.

fusionjc@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9/07 10:32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