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도박사이트 게임머니 4억원 '먹튀'…40대 2명 구속

범행에 이용한 대포폰 [서울 성북경찰서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권영전 기자 = 도박 사이트를 운영하며 게임머니 4억여원을 챙긴 40대 남성 2명이 경찰에 구속됐다.

서울 성북경찰서는 도박 사이트 이용자를 속여 돈을 입금받아 가로챈 혐의(사기)로 사이트 운영자 김모(47)씨 등 2명을 구속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해 8월부터 올해 8월까지 약 1년간 '야마토'라는 도박 게임을 할 수 있는 사이트와 스마트폰 앱을 운영하면서 회원 117명에게 게임머니 충전비 명목으로 입금받은 4억여원을 가로챈 혐의를 받는다.

이들은 회원들에게 공짜로 5만원 상당의 게임머니를 주고 게임에서 이기도록 승률을 조작해 회원들이 게임에 몰입하도록 했다.

이어 회원들이 딴 돈을 인출하려 하면 '지금은 당첨 확률이 높은 이벤트를 진행 중이므로 이벤트 종료 이후에 출금할 수 있다'고 꼬드겨 계속 게임을 하도록 유도했다. 계속해서 인출을 요구하는 회원들은 접속을 차단하기도 했다.

경찰은 "이들은 불법 도박을 한 사실이 들통나면 처벌을 받을까 봐 회원들이 신고를 꺼린 점을 노려 1년간 범행을 이어갔다"고 설명했다.

경찰은 해당 사이트 총책에 대한 수사를 계속하고 있다.

도박 게임 로그인 화면 [서울 성북경찰서 제공=연합뉴스]

comm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9/17 09:0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