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추석 급전대출' 보이스피싱 조심"…금융당국 예방 문자 발송

(서울=연합뉴스) 홍정규 기자 = 추석명절을 앞두고 "대출을 해주겠다"며 돈을 뜯는 보이스피싱(전화금융사기)이 기승을 부릴 것으로 보고 금융당국이 예방조처에 나선다.

방송통신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은 오는 18∼29일 이동통신사들을 통해 대출 빙자형 보이스피싱(전화금융사기)에 대한 주의를 당부하는 문자메시지를 보낸다고 17일 밝혔다.

대출 빙자형 보이스피싱은 저금리 대출을 미끼로 보증료·수수료를 요구하거나 기존 대출금을 햇살론 등 정부 지원 자금으로 바꿔줄 테니 지정된 계좌로 입금하라는 등의 수법을 쓴다.

방통위와 금감원은 "추석 명절이 다가오면서 급전이 필요한 서민의 절박한 심리를 악용한 대출 빙자형 보이스피싱이 더 늘어날 우려가 있으니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zhe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9/17 12:0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