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새 야구장 완공 1년6개월 앞으로…창원시장 현장점검

(창원=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프로야구단 NC다이노스가 홈구장으로 쓸 경남 창원마산야구장 신축공사가 순조롭게 이뤄지고 있다.

지난해 11월 공사를 시작한 창원마산야구장의 현재 공정률은 15%다.

내년 7월에는 야구장 전체 윤곽이 드러난다.

2019년 프로야구 정규시즌 개막에 앞서 문을 연다.

새 야구장 공사현장 점검하는 안상수 창원시장(가운데). [창원시청 제공=연합뉴스]
새 야구장 공사현장 점검하는 안상수 창원시장(가운데). [창원시청 제공=연합뉴스]

새 야구장은 2만2천석 규모로, 현재 NC구단 홈구장으로 쓰는 기존 마산야구장보다 2배가량 크다.

창원시는 365일 누구나 찾도록 새 야구장을 만든다.

경기가 없거나 프로야구 비시즌에도 시민들이 야구장을 찾아 관광하거나 레저를 즐기도록 설계에 반영했다.

창원세계사격선수권 대회 시구하는 안상수 창원시장. [창원시 제공=연합뉴스]
창원세계사격선수권 대회 시구하는 안상수 창원시장. [창원시 제공=연합뉴스]

이 사업에는 국비 150억원, 도비 200억원, 시비 790억원, NC다이노스 분담금 100억원 등 1천240억원이 들어간다.

안상수 창원시장은 지난 16일 마산회원구 양덕동 창원마산야구장 공사현장을 방문해 "새 야구장이 최고의 관광명소로 거듭나도록 NC다이노스와 전문가 의견을 세밀하게 반영해 사업 추진에 허술함이 없도록 하라"고 강조했다.

야구장 공사현장을 둘러본 안 시장은 NC다이노스와 넥센 히어로즈 경기에서, 2018년 창원세계사격선수권대회 성공개최를 기원하는 시구를 했다.

또 지난 7월 양산시 한 아파트에서 작업하다 밧줄이 끊겨 추락사한 피해자 유족에게 1억원을 기부한 NC 다이노스 박석민 선수에게 '창원시 의로운 시민' 표창패를 전달했다.

박석민 선수에게 표창패 전달하는 안상수 창원시장(왼쪽) [창원시 제공=연합뉴스].
박석민 선수에게 표창패 전달하는 안상수 창원시장(왼쪽) [창원시 제공=연합뉴스].

seam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9/17 14:26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