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아시아 물 문제 이렇게 풉시다" 경북 경주서 국제행사

20~23일 수자원공사 물 산업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 전략 논의

(대전=연합뉴스) 한종구 기자 = 아시아 물 문제 해결 방안을 논의하는 국제행사가 경북 경주에서 열린다.

한국수자원공사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한국수자원공사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한국수자원공사는 20~23일 경주 화백컨벤션센터에서 '제1차 아시아 국제 물주간' 행사와 '대한민국 국제 물주간 2017' 행사가 함께 열린다고 17일 밝혔다.

'물 문제 해결을 통한 아시아의 공동 번영'을 주제로 열리는 이번 행사에는 중국, 인도네시아, 태국 등 국내외 정부와 국제기구, 학계, NGO 등 69개국 1만5천여명이 참가한다.

아시아 물 문제의 글로벌 이슈화로 실질적인 해결 방안을 모색하고, 물 산업의 지속가능한 개발에 대한 논의를 바탕으로 '실행력' 강화에 초점을 둔 게 특징이다.

이를 위해 각국 정부 고위 관계자, 아시아 인프라 투자은행(AIIB), 아시아 개발은행(ADB), 세계은행(WB) 등 다자간 개발은행 등도 참여한다.

수자원공사는 이번 행사에서 '물 산업 플랫폼을 통한 일자리 창출 전략'을 발표하고, 아시아 각국의 물 관련 프로젝트 현황과 계획을 공유하는 '워터 프로젝트 포럼'을 마련했다.

또 녹조관리에 대한 외국의 사례와 노하우 등을 공유하고 해법을 찾는 '녹조관리 특별 세션'도 진행할 계획이다.

이학수 수자원공사 사장은 "아시아 국제 물주간은 대한민국과 수자원공사가 주도적으로 아시아 물 문제를 논의하는 첫 번째 국제 물 전문 플랫폼"이라며 "국가 간 물 문제 협력을 강화하고 일자리 창출과 녹조관리 해법을 찾는 데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jkh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9/17 14:32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