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번 추석 황금연휴 출국자 102만명…작년의 3배 이상"

안민석 의원 국감 자료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이번 추석 연휴 해외 출국자가 작년보다 3배 이상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안민석 의원(더불어민주당)이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로부터 제출받은 '2011∼2017 설·추석 연휴 기간 국민 해외여행객 출국 통계' 국감 자료에 따르면 올 추석 연휴 출국자는 102만 명으로 작년 추석(32만2천206명)보다 3.1배 늘었다.

2011년에는 설과 추석 연휴 기간 출국자가 29만245명이었지만 올해 설과 추석 연휴 기간의 출국자 수를 합치면 129만5천604명으로 6년 만에 4.5배 증가했다.

명절 기간 하루 평균 출국자 수로 보면 2011년 3만2천249명에서 2017년에는 9만2천543명으로 2.8배 늘었다.

추석 연휴 인천공항[연합뉴스 자료사진]
추석 연휴 인천공항[연합뉴스 자료사진]

명절 연휴 기간 국내여행을 하는 국민도 증가했다.

안 의원이 제출받은 '추석 연휴 기간 중 주요관광지점 입장객 수 증감 동향'에 따르면 국내 주요관광지점 38곳의 추석 연휴 5일(10월 3일∼10월 7일) 동안 입장객 수는 306만3천141명으로 작년(2016년 9월 14일∼9월 18일)의 141만6천552명보다 2.2배 늘었다.

안민석 의원은 "정부는 명절 연휴 동안 해외여행을 떠난 국민이 해외에서 어려움을 겪는 일이 없는지 관심을 기울이고 더욱 다채로운 국내여행 프로그램을 개발해 명절 연휴를 이용한 국내여행을 장려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전했다.

dyl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0/13 09:41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