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추미애, 내달 14일부터 5박6일 미국 방문 추진

(서울=연합뉴스) 서혜림 기자 =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가 다음달 14일부터 5박6일 일정으로 미국을 방문하는 방안을 추진한다.

13일 민주당 측에 따르면 추 대표는 다음달 14일 한국을 출발, 미국 워싱턴D,C와 뉴욕을 잇달아 찾을 계획이다.

추 대표는 이번 방미 기간 렉스 틸러슨 국무부 장관, 낸시 펠로시 하원 민주당 원내대표와 만나고 주요 싱크탱크 관계자들과 면담도 추진할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미국 국가안보보장회의(NSC) 인사 및 유엔(UN) 관계자와도 만나 북핵 등 한반도 안보 상황에 대한 해법도 논의할 예정이다. 교민 간담회도 진행할 방침이다.

앞서 추 대표는 추석 연휴 직후 기자들과 만나 "이달부터 독일, 미국, 중국, 러시아를 차례로 방문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소속인 추 대표는 "국정감사 일정으로 독일을 방문해 따로 일정을 소화할 계획"이라며 "독일 방문은 이달 20∼24일 즈음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추 대표측은 관련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한국 방문 등으로 일정이 아직 유동적인 상황"이라며 "중국과 러시아도 현재 일정 조율 중"이라고 설명했다.

kyungh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0/13 11:01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