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국회 행안위, 경찰개혁위 성향·자료제출 놓고 공방(종합)

野 "회의록·녹취록 제출 거부당해…위원 19명 중 15명 좌파진영"
與 "경찰개혁위원은 경찰 아냐…민간에 책임 물으면 안 돼"

경찰청 국감 정회 (서울=연합뉴스) 한종찬 기자 = 13일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에서 열린 행정안전위원회의 경찰청 국정감사에서경찰개혁위원회의 녹취록 제출을 둘러싼 여야간 공방 끝에 정회됐다. 사진은 정회 직후 야당의 빈자리. 2017.10.13 saba@yna.co.kr

(서울=연합뉴스) 임기창 권영전 기자 =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여야 의원들이 13일 경찰청 국정감사에서 경찰 외부 인사들로 구성된 경찰개혁위원회 성격과 관련 자료 제출을 놓고 내내 공방을 벌였다.

자유한국당 장제원 의원은 오전 10시 감사 시작 직후 발언권을 얻어 "경찰개혁위와 인권침해사건 진상조사위원회 회의록과 녹취록을 경찰청에 요구했으나 거부당했다"며 "이는 국감 거부라고 본다"고 지적했다.

장 의원은 "위원 면면을 보면 민변, 참여연대, 민주당 출신, 노무현 정부 시절 청와대 출신 등 19명 중 15명이 좌파진영"이라며 "권고안을 보면 경찰개혁위와 진상조사위는 '경찰장악위' 아니면 '경찰정치개혁위'"라고 주장했다.

같은 당 윤재옥 의원은 "최근 경찰 의사결정 과정에 개혁위 권고안이 100% 수용되고 있어 어떤 논의와 과정을 거쳐 권고안이 마련됐는지 국감장에서 확인하는 것이 오늘 가장 중요한 과제"라며 "녹취록 제출을 못하겠다고 하면 자유한국당은 국감 진행 의미가 없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바른정당 황영철 의원은 "오늘 출석을 요구한 경찰개혁위 관계자 4명이 모두 불출석했다"며 "한 명도 참석하지 않은 것은 경찰개혁위가 국회를 무시하고 독단적으로 움직인다는 것으로밖에 볼 수 없다"고 말했다.

국민의당 권은희 의원도 "경찰개혁은 가장 중요한 화두이고 이를 다루는 공적 회의라면 얘기할 수 있는 자리가 돼야 한다"면서 "공개돼서 논의할 가치가 충분히 있다고 본다"며 자료 공개 의견에 힘을 실었다.

반면 더불어민주당 표창원 의원은 "경찰개혁위원들은 경찰도 아니고 공권력 남용 피해자도 들어가 있다"며 "회의 과정에서 어떤 이야기가 나오면 토의를 거치고, 현실적 어려움이나 타당성이 나오면 정리된 결과를 갖고 국회에 보고하고 책임은 경찰청이 지는 것이지 민간에 책임을 물으면 안 된다"고 반박했다.

이철성 경찰청장은 "녹취록은 의사결정 과정에 논란이 있을 경우에 대비해 실무적으로 작성한 것이고 위원들과 의견이 교환된 것이 아니다"라며 "개인 신상도 있고 해서 위원들 동의 없이 제출하기는 어렵다"고 난색을 표시했다.

유재중 위원장은 여야 간사들이 이 문제를 논의하도록 하고 감사가 시작한 지 1시간도 안 된 오전 10시50분께 정회를 선포했다.

여야는 추후 녹취록 제출과 개혁위원 출석이 가능하도록 경찰청에 요구한 뒤 오후 2시 감사를 속개했으나 경찰개혁위·진상조사위 관련 공방은 계속했다.

오전에 이어 관련 질의를 계속한 장제원 의원은 행정조사기본법상 인권침해사건 진상조사위 훈령을 12월 말 국무조정실에 보고한 뒤 만들어야 하나 경찰이 지난 8월 제정한 것이 불법이라며 "법 위반이면 직무정지하라"고 요구했다.

이철성 청장은 "법 위반은 아닌 것으로 안다"며 "법리 검토를 다시 해보겠다"고 답했다.

자유한국당 강석호 의원은 "왜 하필 문재인 정부 입맛에 맞는 위원들을 천거해 이런 발단을 만드나"라며 "우리가 겉으로 보기에도 다 색깔이 그러니까 국감 시작하기 전 이런 문제가 나왔다"고 말했다.

반면 더불어민주당 김영진 의원은 "국민 인권을 지키기 위한 실제적 활동을 통해 가장 공정하고 합리적으로 인권을 지켜왔던 분들이므로 진상조사위원으로는 당연히 이런 분들이 참여해야 한다"며 경찰에 힘을 실었다.

puls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0/13 15:42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