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경주서 세계원전사업자협회(WANO) 총회 14일 개막

(경주=연합뉴스) 임상현 기자 = 세계원전사업자협회(WANO) 총회가 오는 14일 경북 경주시 화백컨벤션센터(HICO)에서 열린다.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수력원자력 주최로 34개국 122개 원전 업체 대표와 관계자 700여명이 참석해 오는 21일까지 전 세계 원전 현황, 안전성 확보 등 원전산업과 관련한 행사를 한다.

오는 17일까지 이사회와 세션별로 주제발표를 하고 18∼21일에는 원전시설 견학과 투어도 진행한다.

WANO는 전 세계 원자력발전소 안전성과 신뢰성을 향상하기 위해 1989년 만든 원자력 사업자들의 국제적 협의체다.

총회는 2년에 한 번씩 하고 2015년 캐나다 토론토에 이어 올해는 경주에서 열린다.

WANO 회장은 올해 초 열린 총회에서 이관섭 한수원 사장이 뽑혔다.

경주화백컨벤션센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shl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0/13 14:01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