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성악가 폴 포츠, 15일 수원-울산전 '시축과 하프타임 공연'

열창하는 폴 포츠.[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오디션 프로그램을 통해 스타덤에 오른 영국 출신 성악가 폴 포츠(47)가 오는 15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수원 삼성과 울산 현대의 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상위 스플릿 첫 경기를 맞아 시축과 하프타임 공연을 펼친다.

수원 구단은 13일 "데뷔 10주년을 맞은 폴 포츠가 오는 15일 오후 3시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수원-울산전에 앞서 등번호 10번이 새겨진 유니폼을 입고 시축을 한다"라며 "하프타임 때는 자신의 대표곡인 오페라 투란도트의 '공주는 잠 못 이루고'를 부른 뒤 팬들에게 관중석을 돌며 사인볼을 차줄 예정"이라고 밝혔다.

휴대폰 외판원이었던 폴 포츠는 지난 2007년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우승한 뒤 '인간 승리'의 주인공으로 큰 명성을 얻었다.

2018년 수원 월드컵경기장에서 공연을 추진하는 폴 포츠는 수원시민과 수원팬들에게 미리 인사를 하고 싶다는 의사를 구단에 전해와 이번 행사가 마련됐다.

수원-울산전은 인터파크 티켓 홈페이지(ticket.interpark.com)를 통해 예매할 수 있다.

horn9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0/13 13:59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