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일산병원, 말초동맥 폐쇄증 진단과 치료 건강 강좌

(고양=연합뉴스) 노승혁 기자 =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은 오는 18일 '말초동맥 폐쇄증의 진단과 치료'라는 주제로 오후 4시 병원 대강당에서 건강 강좌를 한다.

일산병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일산병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말초동맥 폐쇄증은 말초 혈관 질환의 하나로 상·하지 동맥이 좁아지거나 막혀 혈액 공급이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는 질환으로 걸을 때 골반의 통증과 저리거나 쥐가 나는 증상, 손발이 차가워지는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일산병원 김도균 흉부외과 교수의 강의로 진행되는 이번 강좌는 말초동맥 폐쇄증의 원인과 진단법, 치료법과 평소 생활 속 예방관리법 등의 설명으로 말초동맥 폐쇄증으로 고생하는 환자들에게 도움을 줄 예정이다.

김 교수는 "말초동맥 폐쇄증은 동맥경화에 의한 말초동맥 질환으로 당뇨, 고혈압, 고지혈증, 비만, 흡연, 스트레스 등이 주요 원인이 될 수 있다"며 "평소 위험 요인을 철저하게 관리하고 하루에 30∼40분 가볍게 걷는 습관이 질환을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또 "증상이 지속할 경우 동맥경화증이 진행돼 관상동맥이나 경동맥 협착이 함께 일어나 심근경색증이나 뇌졸중의 합병증이 발생할 위험이 큰 만큼 빠른 진단과 평소 지속적인 치료 관리가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강좌는 말초동맥 폐쇄증을 겪는 환자를 비롯해 관심 있는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ns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0/14 08:0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