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대구, 호주 대표 출신 수비수 프라니치와 계약 해지

프라니치[대구FC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송아 기자 = 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대구FC의 수비수 이반 프라니치(30)가 팀을 떠났다.

대구는 13일 "한국 생활 부적응과 경기 출전에 어려움을 겪은 프라니치와 상호 합의로 계약을 해지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프라니치는 2014년 브라질 월드컵과 2015년 호주 아시안컵 엔트리에 드는 등 A매치 20경기에 출전한 호주 국가대표 출신이다.

대구는 전반기 하위권에 머물면서 수비진 강화를 위해 7월 프라니치를 영입했으나 그는 대구에서 입지를 굳히는 데 어려움을 겪으며 결국 결별을 택했다. 프라니치는 올 시즌 두 경기에 출전했다.

대구는 K리그 클래식 33라운드까지 승점 36을 쌓아 8위에 올라 있다.

song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0/13 16:04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