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英매체 "EU, 영국과 무역협상 '내부적으로 준비'"

(런던=연합뉴스) 황정우 특파원 = 도날트 투스크 유럽연합(EU) 정상회의 상임의장이 내주 열릴 EU 정상회의에 영-EU 무역협정에 대한 EU 차원의 내부 준비 논의를 시작할 것을 제안했다고 영국 BBC방송과 일간 텔레그래프가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들 매체는 오는 19~20일 브뤼셀에서 열릴 영국을 제외한 EU 정상회의를 앞두고 투스크 의장이 각국에 회람한 초안을 입수했다면서 이같이 보도했다.

이 회의에서 EU 정상들은 EU 탈퇴조건과 관련한 1단계 브렉시트 협상 결과를 보고받고 영-EU 무역협정 등 미래관계에 관한 2단계 협상으로 나아갈지를 결정할 예정이다. 초안은 미셸 바르니에 EU 집행위원회 브렉시트 협상대표에게 영국이 제안한 이행 기간에 관한 조건들과 영-EU 무역협정을 놓고 "내부 준비 논의"를 시작할 것을 지시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초안은 EU 재정기여금 등 이른바 '이혼합의금' 쟁점과 영국 내 EU 시민 권리 쟁점에서 영국이 추가적인 양보를 한다면 무역협상이 오는 12월 시작될 수 있음을 시사한다고 BBC는 전했다.

그럼에도 초안은 그간의 1단계 협상 결과, 2단계 협상을 착수하기에 "충분한 진전"은 없었다는 평가를 확인하고 있다고 BBC는 전했다.

앞서 바르니에 대표는 전날 5차 협상을 마친 뒤 기자회견에서 영국의 EU 재정기여금 문제와 관련 "교착상태에 빠졌다"고 밝혔다.

이에 데이비드 데이비스 영국 협상 대표는 "확실성을 제공하기 위해선 우리의 미래에 대해서도 논의해야 한다"며 무역협상 병행을 거듭 요구했다.

도날트 투스크 EU 정상회의 상임의장과 만난 테리사 메이 영국 총리
도날트 투스크 EU 정상회의 상임의장과 만난 테리사 메이 영국 총리

jungwo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0/13 19:36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