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김동연, 호주 재무장관 만나…혁신성장 정책 공유

호주 재무장관 "북한 도발에 한국 정부가 적절히 대응" 평가

(워싱턴=연합뉴스) 이대희 기자 =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호주 재무장관과 양자면담을 하고 미래 성장잠재력 확충을 위한 혁신성장 정책을 공유했다.

주요 20개국(G20) 재무장관·중앙은행총재 회의와 2017년 국제통화기금(IMF)·세계은행(WB) 연차총회 참석으로 워싱턴을 방문 중인 김 부총리는 13일(현지시간) 스콧 모리슨 호주 재무장관과 만났다.

김 부총리는 사람중심 지속성장 경제로 패러다임을 전환하려는 새 정부 경제정책 방향을 모리슨 장관에게 설명했다.

모리슨 장관은 불완전 고용, 남녀 임금 격차 해소를 위해 호주가 추진하고 있는 노동시장 정책을 소개했다.

두 장관은 혁신이 미래사회 성장잠재력 확충을 위해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데 뜻을 함께하며 혁신성장 정책을 공유했다.

김 부총리는 벤처·창업 장려, 규제개혁, 혁신생태계 조성, 혁신자본 확충 등을 통한 혁신성장을 지원하고 있다고 말했다.

모리슨 장관은 혁신 세제 지원, 혁신투자 인센티브 제공 등이 담긴 국가 혁신과 과학 과제를 소개했다.

모리슨 장관은 최근 북한 도발과 관련해 한국 정부가 적절히 대응하고 있다고 평가하며 향후 국제사회 대북 제재 흐름에 동참하겠다고 밝혔다.

정부 관계자는 "양국 재무장관은 세계 경제 상황이 복잡하게 전개되고 있어 개별 국가 대응 노력만으로는 한계가 있음에 공감했다"며 "이번 면담을 계기로 양국 정부간 활발한 교류로 긴밀히 대응해 나가기로 했다"고 말했다.

호주 재무장관과 악수하는 김동연 부총리
호주 재무장관과 악수하는 김동연 부총리(서울=연합뉴스) 국제통화기금(IMF)/세계은행(WB) 연차총회 참석차 미국 워싱턴을 방문 중인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왼쪽)이 13일(현지시간) IMF에서 스콧 모리슨 호주 재무장관과 면담에 앞서 악수를 하고 있다. 2017.10.14 [기획재정부 제공=연합뉴스]
photo@yna.co.kr

2vs2@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0/14 08:0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