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배드민턴 유망주들, 마카오오픈서 은메달 3개 수확

혼합복식 김하나와 서승재
혼합복식 김하나와 서승재[대한배드민턴협회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한국 배드민턴 대표팀의 유망주들이 2017 마카오 오픈 배드민턴 그랑프리 골드에서 은메달 3개를 수확했다.

한국 대표팀은 12일 마카오에서 끝난 대회 결승전에서 남자복식, 여자복식, 혼합복식에서 은메달을 땄다.

남자복식 세계랭킹 79위 서승재(원광대2)-김원호(매원고3)는 세계랭킹 61위 와휴 나야카 아랴 팡카랴니라-아데 유슈프 산토소(인도네시아)에게 0-2(13-21 14-21)로 패해 최종 2위를 거뒀다.

여자복식 세계랭킹 117위 백하나(청송여고2)-이유림(장곡고2)은 황야충-위샤오한(중국)에게 0-2(10-21 17-21)로 패해 2위로 대회를 마쳤다.

베테랑과 신예가 조화를 이룬 혼합복식 서승재(원광대2)-김하나(삼성전기)는 결승전에서 정쓰웨이-황야충(중국)에게 0-2(14-21 11-21)로 패해 우승을 내줬다.

전날 준결승전에서 백하나-이유림에게 패한 김소영(인천국제공항)-공희용(전북은행)은 최종 3위로 대회를 마감해 대표팀에 동메달 1개를 추가했다.

abbi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1/12 22:02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