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피치, 베네수엘라 신용등급 '제한적 디폴트'로 강등

(서울=연합뉴스) 김수진 기자 = 국제신용평가회사 피치가 14일(현지시간) 채무 불이행 위기에 놓인 베네수엘라의 국가 신용등급을 '제한적 디폴트'(RD·Restricted Default)로 강등했다고 AFP통신이 보도했다.

피치는 베네수엘라가 만기 소버린 본드(Sovereign bond·신용등급이 높고 원금 손실 위험성이 낮은 채권)를 지불하는 데 실패해 베네수엘라의 장기 외화표시 국가 신용등급을 기존 C에서 RD로 하향 조정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베네수엘라의 국내 통화 신용등급은 'CC'라고 밝혔다.

앞서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도 베네수엘라의 장기 외화표시 국가 신용등급을 기존 CC에서 '선택적 디폴트'(SD·Selective Default)로 두 단계 내렸다.

베네수엘라에서는 정치적 긴장에 따른 경제난이 심화하면서 총부채가 1천500억 달러(약 167조3천억 원)로 불어났으나 보유 외환은 100억 달러에 불과한 것으로 추산되고 있다.

베네수엘라 정부는 디폴트를 모면하고자 13일 수도 카라카스에서 100여 명의 채권자와 대리인 등이 참석한 가운데 비공개 채무조정 회의를 열고 채무 조정에 나섰다.

S&P, 베네수엘라에 '선택적 디폴트'…사실상 국가부도 수준
S&P, 베네수엘라에 '선택적 디폴트'…사실상 국가부도 수준(카라카스<베네수엘라> AFP=연합뉴스) 국제 신용평가사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는 14일(현지시간) 채무 불이행 위기에 놓인 베네수엘라의 국가 신용등급을 '선택적 디폴트'(SD·Selective Default)로 강등했다.
선택적 디폴트는 채무 일부에서 부도가 발생했으나 다른 채권에서는 지속적 상환 가능성이 있음을 뜻하며, 상황에 따라 '지급불능'을 뜻하는 D(default)로 강등될 수 있다. 사진은 이날 수도 카라카스에서 돈을 찾으려는 사람들이 현금자동입출금기(ATM) 앞에 줄지어 있는 모습.
bulls@yna.co.kr

gogog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1/15 13:3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