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포항서 역대 2위 5.4 지진…경주지진보다 체감진동 크고 여진(종합3보)

포항서 강진…아수라장 된 시내
포항서 강진…아수라장 된 시내(포항=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경북 포항시 북구 흥해읍 한 마트 외벽이 지진 영향으로 일부 무너져 차량 위로 떨어져 내렸다. psykims@yna.co.kr
전진 2차례 이어 최고 4.6 여진도 8차례 이상…전국에서 감지

처참한 승용차들, 세워둔 차에 날벼락
처참한 승용차들, 세워둔 차에 날벼락(포항=연합뉴스) 15일 발생한 지진으로 경북 포항 흥해 지역 한 건물 외벽에서 떨어진 벽돌이 주차한 차를 덮쳤다. 2017.11.15 [독자 제공]
shlim@yna.co.kr
진열 상품 무너진 포항 마트
진열 상품 무너진 포항 마트(서울=연합뉴스) 15일 오후 2시 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 지점에서 규모 5.4 지진이 발생했다. 포항시 두호동의 한 마트의 물건이 바닥에 쏟아져 있다. 2017.11.15 [독자 노동욱씨 제공=연합뉴스]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성서호 기자 = 15일 오후 경북 포항시 북구에서 규모 5.4의 지진이 발생했다.

이번 지진은 작년 9월 12일 경북 경주시에서 발생한 규모 5.8의 지진에 이어 우리나라에서 일어난 지진 중 역대 두번째 규모다.

분주한 기상청
분주한 기상청(서울=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9㎞ 지역에서 규모 5.4의 지진이 발생한 가운데 15일 오후 서울 동작구 기상청 국가지진화산종합상황실에서 기상청 직원들이 지진 데이터를 분석하고 있다. jieunlee@yna.co.kr

경주 지진보다 규모는 작았지만 진원은 더 얕아 전국적으로 흔들림이 감지됐고, 체감 위력은 경주 지진보다 더 컸다. 규모 2.4에서 4.6에 이르는 여진도 이어지고 있다.

기상청은 이날 브리핑에서 포항지진은 오후 2시 29분 31초 포항시 북구 북쪽 9㎞, 북위 36.12도, 동경 129.36도에서 발생했다고 밝혔다. 진원 깊이는 9㎞로, 약 15㎞였던 경주 지진보다 지표면에서 더 가까웠다.

기상청은 애초 지진 발생지역과 규모를 조기경보 시스템에 의해 발생 19초만에 포항시 북구 북쪽 6㎞ 지점, 규모 5.5라고 발표했다. 이후 상세정보 분석을 통해 지진 규모를 5.4로 하향하고 발생지역도 북구 북쪽 9㎞ 지점으로 조정했다.

[그래픽] 포항 지진 역대 2번째 규모, 관측 이래 5.0 이상 총 10차례
[그래픽] 포항 지진 역대 2번째 규모, 관측 이래 5.0 이상 총 10차례

규모 5.4 지진에 앞서 오후 2시 22분 32초 포항시 북구 북쪽 7km 지역에서 규모 2.2, 2시 22분 44초 비슷한 지점(북위 36.08도, 동경 129.31도)에서 규모 2.6의 지진 등 전진이 발생했다.

아울러 이날 오후 2시32분 규모 3.6 지진을 시작으로 오후 4시 49분 30초 규모 4.3의 강한 여진등 규모 2.4∼4.3의 여진이 8차례 발생했다고 기상청은 밝혔다.

기상청은 이번 지진의 여진이 수개월간 이어질 것으로 예상했다. 지난해 경주 지진의 여진은 이달 9일 현재 총 640회 발생했다.

기상청은 "계속해서 여진이 발생하고 있어 상황을 면밀히 분석 중"이라며 "발생 지점이 내륙 쪽으로 들어가 있어 해일의 가능성은 없는 것으로 판단한다"고 덧붙였다.

기상청은 "작년 경주 지진때는 발생후 27초만에 조기경보가 발령됐으나, 이번에는 시간을 7∼8초 단축해 발생 19초만에 조기경보를 내렸다"고 설명했다.

기상청은 작년 경주 지진과의 연관성을 분석 중이다. 경주와 포항은 진앙지를 기준으로 약 43㎞ 떨어져있는데, 기상청은 경주 지진과 이번 포항 지진이 비슷한 단층에서 발생한 것으로 분석했다.

[그래픽] 포항서 역대 2위 5.4 지진, 제주 및 서울서도 감지(종합)
[그래픽] 포항서 역대 2위 5.4 지진, 제주 및 서울서도 감지(종합)

이날 지진으로 경북과 경남은 물론 서울 지역에서도 건물 흔들림이 느껴지는 등 전국 곳곳에서 진동이 감지됐다.

so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1/15 17:15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