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부산 전역 강한 지진동…건물 흔들리며 시민들 긴급 대피(2보)

대피한 부산 국제금융단지 직원들
대피한 부산 국제금융단지 직원들(부산=연합뉴스) 박창수 기자 = 부산 문현 국제금융단지(BIFC)에 근무하는 공기업과 금융기관 직원들이 지진에 놀라 건물 밖으로 대피해 있다. pcs@yna.co.kr

(부산=연합뉴스) 오수희 기자 = 15일 오후 2시 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 지역에서 규모 5.5의 지진이 발생한 가운데 부산 전역에서도 건물이 흔들리는 등 강한 지진동이 감지됐다.

지진 발생 직후 부산소방안전본부와 부산경찰청에는 건물이 흔들린다는 시민들의 문의 전화가 빗발치고 있다.

지진 발생 8분 만에 부산소방에 걸려온 문의 전화만 390건에 달했다.

[그래픽] 포항 규모 5.4 지진 발생
[그래픽] 포항 규모 5.4 지진 발생

일부 도심 건물이 심하게 흔들리면서 관련 기관이나 기업의 직장인과 시민들이 급히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소방본부 측은 "아직 지진 피해가 들어온 것은 없다"고 말했다.

강한 지진동이 감지되자 아파트와 고층 건물 곳곳에서는 극도의 불안을 호소하며 대피하는 소동이 빚어졌다.

대피한 부산 국제금융단지 직원들
대피한 부산 국제금융단지 직원들(부산=연합뉴스) 박창수 기자 = 부산 문현 국제금융단지(BIFC)에 근무하는 공기업과 금융기관 직원들이 지진에 놀라 건물 밖으로 대피해 있다. pcs@yna.co.kr

부산 해운대구 고층 아파트에 거주하는 윤모(43·여) 씨는 "아이와 집에 있는데 10초 넘게 아파트가 강하게 흔들렸다"며 "고층이라 대피도 못하고 아이를 붙잡고 불안에 떨었다"고 말했다.

한수원 측은 "구체적인 상황을 파악해봐야 알겠지만 이번 지진과 관련해 고리원전은 피해가 없으며 정상 가동되고 있다"고 말했다.

60층이 넘는 부산국제금융센터에서는 금융권 직원 수백명이 지진에 놀라 건물 밖으로 대피했다.

지진에 부서진 포항 시내 건물 외벽
지진에 부서진 포항 시내 건물 외벽 (포항=연합뉴스) 15일 오후 경북 포항시 한 건물 외벽이 지진 충격으로 부서져 있다. 기상청은 이날 오후 2시 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 지점에서 규모 5.5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독자 제공=연합뉴스] photo@yna.co.kr

부산도시철도 1∼4호선은 아직 피해 사항이 들어오진 않았지만 시속 40㎞ 이하로 서행하도록 조치했다.

김해공항도 지진 관련해 구체적인 피해 상황은 나오지 않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osh998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1/15 14:58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