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주택도시보증공사, 수요자중심형 도시재생 기금융자 1호 지원

(서울=연합뉴스) 김연정 기자 = 주택도시보증공사(HUG)는 수요자중심형 도시재생기금 융자 제1호 지원 대상에 광주 소재 사회적기업 '나무와 달'을 선정했다고 15일 밝혔다.

사업지는 60년 역사의 인쇄 골목에 위치하고 있으며, 건물 노후화, 구도심 침체 등으로 도시재생이 절실하게 요구되는 지역이다.

3층 노후 단독주택을 매입한 뒤 리모델링에 소요되는 총 사업비 6억원 중 70%인 약 4억원이 기금에서 융자된다.

나무와 달 김지혜 대표는 "도시재생 기금융자를 사업 적기에 지원받아 자금조달의 어려움을 덜었다"며 "인쇄골목이라는 지역 특성을 활용해 코워킹 시설과 청년창업공간을 조성해 지역경제에 활기를 불어넣고 싶다"고 말했다.

HUG는 지역 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는 '지역 맞춤형 재생' 수요자중심형 도시재생 융자 지원을 본격화할 예정이다.

HUG에 따르면 도시재생 기금융자에 대한 상담이 전국에서 이어지고 있다.

목포시 소재 상가를 매입해 창업시설로 조성하는 것은 제주시 구도심 소재 전통시장의 상가를 리모델링하는 건을 비롯해 다수의 심사가 진행 중이다.

HUG 김선덕 사장은 "도시재생 기금융자를 이용해 영세상인, 사회적기업 등의 창업, 경제활동이 손쉬워지고 일자리 창출로 이어질 것"이라며 "HUG가 지역맞춤형 도시재생 확산을 위해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yjkim84@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1/15 14:36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