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포항 지진] 건물 부서지고 도로 금가고…39명 크고 작은 부상(종합2보)

무너진 한동대학교 건물 외벽
무너진 한동대학교 건물 외벽(포항=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15일 포항에서 발생한 지진으로 한동대학교의 한 건물 외벽이 떨어져 나가 있다. yongtae@yna.co.kr
시설물 71건 파손…갈수록 피해 규모 늘어나
포항 유치원과 초·중학교 16∼17일 휴업…병원 수술 중단

어린이집, 위험천만!
어린이집, 위험천만!(포항=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15일 오후 2시 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 지점에서 규모 5.4 지진이 발생했다. 포항시 북구 흥해읍 한 어린이집 외벽이 무너져 차량이 심하게 파손돼 있다. 2017.11.15

(포항=연합뉴스) 임상현 손대성 기자 = 경북 포항에서 규모 5.4 강진이 일어나 건물 곳곳이 부서지고 차가 부서지는 등 크고 작은 피해가 발생했다.

시간이 지날수록 포항시가 집계한 인명이나 재산 피해 규모는 늘고 있다.

포항시교육지원청은 16일과 17일 포항 유치원과 초·중학교를 휴업하기로 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15일 오후 2시 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 지점에서 규모 5.4 지진이 났다.

포항시는 진앙이 흥해읍 망천리라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9월 12일 인근 경주에서 규모 5.8 지진이 일어난 지 1년 2개월 만에 발생한 강진이다.

포항에서는 이후 수차례 여진이 이어졌다.

지진이 발생하자 대다수 포항시민은 건물 밖으로 나와 대피했다.

북구 양학동, 두호동 등 일부 포항 아파트에서는 엘리베이터가 멈춰 주민이 걸어서 집 밖으로 나오기도 했다.

경북도소방본부는 오후 7시 현재 도내에서 포항 지진으로 중상 2명, 경상 37명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부상자는 성모병원, 선린병원, 세명기독병원 등에서 치료받고 있다.

포항시민 이소영(44·여)씨는 "지진이 난 이후에는 무서워서 차 안에서 대피했다"고 말했다.

주민 정병숙(69·여)씨는 "한동안 계속 흔들려서 급하게 집 밖으로 뛰어 나왔다"며 "작년 경주 지진 때보다 훨씬 많이 흔들렸다"고 말했다.

이번 지진으로 시설물 피해가 71건 발생했다.

포항시 재난대책상황실이 지진 피해를 접수한 결과 진앙과 가까운 북구에 피해가 집중했다.

건물 27곳이 금이 가거나 일부 부서졌고 도로 2곳이 금이 가 차 통행을 금지했다..

상수도관 40개소가 파손했고 공장 1곳이 부서졌으며 KTX 포항역사 천장이 일부 무너졌다.

포항공대 등 4곳은 정전이 발생해 복구가 한창이고 주택과 상가 10여 곳에서 작은 불이 났다.

남구 지곡동 행복아파트 두 채 화장실 천장이 무너졌고 북구 두호동 4층 건물과 우창동 상가 건물은 붕괴 위험에 놓였다.

북구 장성동과 흥해읍 요양병원 3곳은 건물 외·내벽이 갈라져 환자들이 긴급 대피했다.

북구 흥해읍에 있는 한동대는 건물 외벽이 떨어져 나갔고 북구 두호동에 있는 한 아파트 관리소는 벽체가 떨어졌다.

일부 외벽이 아래로 떨어지면서 건물 밖에 세워둔 차가 부서지기도 했다.

또 시내 곳곳에서 유리창이 깨진 모습도 드러났다.

이 밖에도 집 안에 있던 액자나 책이 떨어지거나 마트 물건이 쏟아지는 등 크고 작은 피해가 발생했다.

현재도 여진이 계속되고 있어 갈수록 피해가 눈처럼 불어날 것으로 보인다.

지진에 아수라장으로 변한 빌라 주변
지진에 아수라장으로 변한 빌라 주변(포항=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15일 포항에서 발생한 지진으로 북구의 한 빌라 외벽이 무너져 내려 파편이 뒹굴고 있다. 2017.11.15

이마트 포항점은 오후 4시께 고객을 대피토록 하고 사원을 모두 집으로 보낸 뒤 영업을 종료했다. 일부 사원만 남아서 매장을 정리하고 일부 남아있는 고객을 상대로 영업 종료 안내했다.

에스포항병원은 지진이 나자 즉시 안내방송을 하고 엘리베이터 운행을 중지한 채 환자와 보호자들을 신속하게 대피시켰다. 모든 진료실 진료와 수술을 중단했고 거동이 불편한 환자들은 직원들이 침대를 끌어 1층으로 보냈다.

민·군도 총동원됐다. 경북지방경찰청을 비롯해 포항 남·북부소방서와 포항해양경찰서는 육지와 바다에서 긴급 출동과 구조 태세를 갖추고 있고 해병대 1사단도 구조와 응급 복구지원에 나섰다.

대구-포항고속도로 하이패스도 지진으로 가동되지 않다가 복구됐다.

북구 흥해읍에 있는 포항역은 물이 새면서 역사 이용을 잠정 중단했다.

포항 인근을 지나던 열차는 한때 서행했으나 이후 정상 운행하고 있다.

지진에도 경주 월성원전을 비롯해 국내 원전은 이상이 없어 정상 가동하고 있다.

경주 중저준위 방사성폐기물 처분시설도 이상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고 포스코 포항공장도 정상 가동하고 있다.

경북도교육청은 15일 포항 지진과 관련해 도내 각급 학교 수업을 중단하고 학생을 귀가하도록 했다.

포항시교육지원청은 16일과 17일 포항 유치원과 초·중학교에 휴업령을 내렸다.

포항시와 경북도는 재난대책회의를 열어 피해 상황을 파악하고 복구 대책을 세우고 있다.

차량 위로 떨어진 건물 외벽
차량 위로 떨어진 건물 외벽(포항=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경북 포항시 북구 흥해읍 한 마트 외벽이 지진 영향으로 일부 무너져 차량 위로 떨어져 내렸다. 2017.11.15
진열 상품이 와르르
진열 상품이 와르르(포항=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경북 포항시 북구 흥해읍 한 마트 진열 상품이 지진 영향으로 바닥에 떨어져 있다. 2017.11.15

shlim@yna.co.kr, sds123@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1/15 19:28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