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지방분권개헌 국회추진단 구성…"공감대 확산 노력"

지방분권 개헌 내년 6월까지 완료 추진
지방분권 개헌 내년 6월까지 완료 추진(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바른정당 김세연 (왼쪽 둘째부터), 정의당 노회찬, 더불어민주당 김두관, 국민의당 유성엽 지방분권개헌 국회추진단 공동단장이 15일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내년 6월 지방선거와 동시에 지방분권 개헌을 완수하겠다고 발표하고 있다. jeong@yna.co.kr
김두관·이종배·유성엽·김세연·노회찬 공동대표 추대
국민행동 "反분권 정치인 선정해 공천배제 요구할 것"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기자 = 내년 6월 예정된 개헌 국민투표에서 지방분권개헌을 관철하기 위한 단체인 '지방분권개헌 국회추진단'이 15일 출범했다.

공동 단장을 맡은 더불어민주당 김두관 의원, 자유한국당 이종배 의원, 국민의당 유성엽 의원, 바른정당 김세연 의원, 정의당 노회찬 의원 등은 이날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서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하겠다고 밝혔다.

이들은 회견에서 "국회와 정당에서 지방분권개헌 추진을 위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지지를 확산시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관련 단체들과도 긴밀하게 공조하고 연대하겠다"고 설명했다.

지방분권개헌 국회추진단 공동단장 회의
지방분권개헌 국회추진단 공동단장 회의 (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15일 오후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장실에서 지방분권개헌 국회추진단 공동단장 회의가 열리고 있다. 이날 회의에는 정의당 노회찬 원내대표, 바른정당 김세연 정책위의장, 더불어민주당 김두관, 자유한국당 이종배 의원 등이 참석했다. hihong@yna.co.kr

이날 회견에는 시민단체인 '지방분권개헌 국민행동'의 이기우 상임의장 등도 참석, 향후 활동 계획을 밝혔다.

국민행동은 이후 각 정당에 지방분권개헌 당론 채택을 촉구하고, 국회의원 전원을 대상으로 관련 정책질의를 하는 등의 활동을 벌이겠다고 밝혔다.

또 '(反) 지방분권개헌 정치인'을 선정해 정당에 징계나 공천배제를 요구하는 등 강력한 규탄 행동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hysu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1/15 16:24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