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포항 지진] 역대 2번째 규모…관측 이래 5.0 이상 총 10차례

무너진 한동대학교 건물 외벽
무너진 한동대학교 건물 외벽(포항=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15일 포항에서 발생한 지진으로 한동대학교의 한 건물 외벽이 떨어져 나가 있다. yongtae@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재영 기자 = 15일 오후 2시 29분께 경북 포항시에서 발생한 규모 5.4의 지진은 1978년 우리나라에서 지진 관측을 시작한 이래 두 번째로 규모가 큰 지진으로 기록될 것으로 전망된다.

역대 가장 큰 규모의 지진은 지난해 9월 12일 경북 경주시 남남서쪽 8㎞ 지역에서 발생한 규모 5.8의 강진이었다. 당시 지진은 한반도가 더는 '지진 안전지대'가 아님을 확인시켜줬다.

특히 경주 지진은 재난문자발송체계 등 사회 전 분야의 재난관리시스템을 재정비하는 계기가 되기도 했다.

세 번째는 1980년 1월 북한 평안북도 삭주 남남서쪽 20㎞ 지역에서 일어난 규모 5.3의 지진이었다.

[그래픽] 포항 지진 역대 2번째 규모, 관측 이래 5.0 이상 총 10차례
[그래픽] 포항 지진 역대 2번째 규모, 관측 이래 5.0 이상 총 10차례

네 번째는 2004년 5월 경북 울진군에서 동남동쪽 74㎞ 떨어진 해역에서 발생한 지진과 1978년 9월 충북 속리산 부근에서 일어난 지진으로 규모가 5.2였다.

다섯 번째는 작년 경주에서 최대 규모 지진이 발생하기 50분 전 인근에서 발생한 규모 5.1의 지진과 2014년 4월 충남 태안군 서격렬비도 서북서쪽 100㎞ 해역에서 일어난 규모 5.1 지진이다.

이어 작년 7월 울산 동구 동쪽 52㎞ 해역의 지진과 2003년 3월 인천 백령도 서남서쪽 88㎞ 해역, 1978년 10월 충남 홍성군 동쪽 31㎞ 지역에서 발생했던 지진들로 규모가 5.0이었다.

이번 포항 지진으로 1978년 이후 국내에서 발생한 지진 가운데 규모 5.0을 넘는 지진은 모두 10차례가 됐다.

15일 경북 포항시에서 발생한 지진을 제외한 역대 규모 5.0 이상 지진. [기상청 제공]

jylee24@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1/15 16:25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