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포항 지진] 정의당 "수능 연기, 적절한 판단…피해 잘 수습해야"

정의당 추혜선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서혜림 기자 = 정의당은 15일 교육부가 16일 치를 예정이던 2018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포항 지진에 따른 안전상의 문제로 1주일 연기한 데 대해 "적절한 판단"이라고 평가했다.

추혜선 수석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을 통해 "오랜 시간 동안 수능을 바라보며 달려온 수험생들에게는 안타까운 소식이지만, 남은 여진이 어찌 될지 모르는 데다 지진 피해가 제대로 파악되지 않은 상황"이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우리는 지난 몇 번의 참사로 어떤 것도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앞설 수 없다는 피맺힌 교훈을 얻었다"면서 "남은 1주일 동안 피해를 잘 수습하고 수험생들이 차분한 마음으로 제 실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정부가 최대한 노력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hrse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1/15 21:13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