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인도서 기세 오른 샤오미 "인도 스타트업에 1조원대 투자"

레이쥔 샤오미 최고경영자[EPA=연합뉴스 자료사진]

(뉴델리=연합뉴스) 나확진 특파원 = 최근 인도 스마트폰 시장에서 점유율이 급증한 중국 기업 샤오미가 인도 기술 스타트업 100곳에 1조원대 자금을 투자하겠다고 밝혔다.

20일 인도 일간 힌두스탄타임스에 따르면 샤오미 최고경영자(CEO) 레이쥔(雷軍) 회장은 "우리는 지난 4년간 중국에서 300여 개 회사에 40억 달러(4조4천억원)를 투자했다"면서 앞으로 5년 동안에는 100개 인도 회사에 10억 달러를 투자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레이 회장은 "중국에서 구축했던 성공적인 기업환경을 인도에도 그대로 만들겠다"면서 "우리는 모든 종류의 서비스와 상품을 보유하고 통합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를 위해 샤오미 본사는 주요한 몇 가지에 집중하고 나머지는 협력사들이 공급하도록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스마트폰 사용 빈도를 늘리는 어떤 앱이라도 관심 있다"면서 "우리는 이들 회사의 소수 지분을 획득해 협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실제로 레이 회장은 지난해 4월 샤오미 계열 투자사인 션웨이 캐피털을 통해 인도 엔터테인먼트 회사인 헝가마에 투자한 것을 시작으로 모바일 게임사 메크 모카, 온라인 소액대출 회사 크레이지비 등 최근까지 6개 인도 기업에 투자하며 협력의 폭을 넓혀가고 있다.

2014년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인도 스마트폰 시장에 처음 진출한 샤오미는 올해 수도 뉴델리 등에 오프라인 매장도 개설했다.

샤오미는 특히 지난 7∼9월(3분기) 인도 스마트폰 시장 점유율이 수년째 인도 시장 1위 업체인 삼성전자에 육박할 만큼 성장했다.

시장조사기관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SA)에 따르면 샤오미의 3분기 점유율은 25%를 기록, 삼성전자와 불과 1%포인트 차이로 2위를 차지했다. 다른 조사업체인 카운터포인트리서치도 샤오미의 3분기 점유율이 22%로 삼성전자에 1%포인트 뒤졌다고 밝혔으며, IDC는 샤오미의 점유율이 23.5%로 삼성전자와 공동 1위를 기록했다고 전했다.

ra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1/20 12:52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