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만화·게임 속 '상상의 동물' 비행 모습 입체적 재현

서울대 컴퓨터공학부 연구팀, AI 이용 알고리즘 개발

용과 닮은 가상비행생명체의 비행 모습
용과 닮은 가상비행생명체의 비행 모습(서울=연합뉴스) 서양의 용과 닮은 상상의 비행생명체가 여러 동작을 반복하면서 스스로 비행하는 방법을 배우고 있는 모습 (서울대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서울대 연구진이 애니메이션이나 영화, 게임 등에서 멸종됐거나 존재하지 않은 비행생명체의 사실적인 비행 모습을 재현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했다.

서울대 공대는 이제희 컴퓨터공학부 연구팀이 인공지능(AI)을 이용해 가상의 비행생명체가 스스로 움직이는 방법을 학습할 수 있는 컴퓨터 알고리즘을 개발했다고 27일 밝혔다.

이 알고리즘을 이용하면 가상 생명체의 움직임을 재현하거나 예측할 수 있고, 애니메이션이나 영화에 등장하는 가상 캐릭터의 사실적인 비행 모습을 만들 수 있다고 연구진은 전했다.

연구진은 가상 비행생명체의 신체를 강체시뮬레이션을 통해 부력과 저항력이 단순화된 공기역학 시뮬레이션으로 모델링 했고, 딥러닝 기반 학습으로 비행생명체가 동작을 스스로 배우도록 했다.

아울러 비행생명체가 장애물에 부딪히지 않고 목표지점에 도달하면 보상을 받도록 설계했다.

이 교수는 "기술을 통해 만들어진 움직임은 영화나 게임 콘텐츠를 생성하는 데 도움을 줄 것"이라며 "드론이나 비행로봇에도 적용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연구 논문은 실효성을 인정받아 컴퓨터 그래픽스 분야 최고 권위 학술지인 'ACM Transactions on Graphics'(ACM 트랜스액션 온 그래픽스)에 게재됐다.

pc@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1/27 10:25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