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여자 스켈레톤 정소피아, 북아메리카컵 6차 금메달

시상대에 선 금메달리스트 정소피아
시상대에 선 금메달리스트 정소피아[대한봅슬레이스켈레톤경기연맹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한국 여자 스켈레톤의 '간판' 정소피아(24·강원BS경기연맹)가 북아메리카컵 6차 대회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정소피아는 30일(한국시간) 미국 유타 주 파크시티에서 열린 국제봅슬레이스켈레톤경기연맹(IBSF) 북아메리카컵 6차 대회 여자 스켈레톤 경기에서 1, 2차 시기 합계 1분42초39의 기록으로 금메달을 차지했다.

정소피아한테 각각 0.08초, 0.18초 뒤진 중국 선수들이 은, 동메달을 획득했다.

정소피아는 하루 전 같은 곳에서 열린 5차 대회에서는 캐나다 선수보다 0.25초 느린 기록으로 은메달(1분43초09)을 차지했다.

그는 이처럼 두 대회 연속 좋은 성적을 거두면서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출전, 더 나아가 선전을 기대하게 했다.

김은지(25·강원BS경기연맹)는 5, 6차 대회에서 모두 11위에 올랐다.

한편, 평창올림픽 금메달에 도전하는 남자 스켈레톤의 윤성빈(23·강원도청)은 세계 최정상급 선수들이 출전하는 월드컵에서 세계랭킹 1위에 올라 있다.

출발 훈련하는 정소피아
출발 훈련하는 정소피아[연합뉴스 자료 사진]

ksw08@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1/30 10:29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